>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조윤선 블랙리스트 답변에 이외수 “개뿔도 모르는 식견으로” 일갈

기사입력 2017.01.10 15:10:07


이외수 작가가 조윤선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문화계 블랙리스트 존재를 인정한 것과 관련 해 청문회에 임하는 고위층들의 태도를 일침했다.

이외수는 10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청문회에 증인으로 나온 대부분의 고위층들이 무슨 질문만 받으면 ‘모릅니다’.‘기억이 안 납니다’로 일관하시는데 그 형편없는 기억력과 그 개뿔도 모르는 식견으로 고위직에 앉아 아무 죄책감도 없이 세금만 축내고 계셨습니까”라며 “참 뻔뻔들 하십니다”라고 일갈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또 이외수는 “2017년 1월을 열흘이나 써버렸습니다. 나를 위해서 쓰는 시간보다 남을 위해 쓰는 시간이 많아지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나라 걱정도 많이 하겠습니다. 부정부패를 저지르고도 반성할 줄 모르는 탐관오리들, 정치 모리배들에게 계속 돌직구도 날리겠습니다”라고 소신을 밝혔다.

한편 조윤선 장관은 9일 청문회에서 블랙리스트가 있냐 없냐를 답해 달라는 질의에 "예술인들. 예술인들의 지원을 배제하는 그런 명단은 있었던 것으로 판단되고 있다"고 답하며 블랙리스트를 시인했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오늘의 이슈] 마지막 최순실 청문회, 조윤선·우병우 불출석…남궁곤·정동춘 참석

[오늘의 포토] 지창욱 '거침없는 잇몸미소'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후지이 미나 ‘냉미녀 느낌으로’ [포토]
후지이 미나 ‘오늘도 미모 열일’ [포토]
후지이 미나 ‘살아있는 인형’ [포토]
효민 ‘오늘은 발라드 여신’ [MBN포토]
 
후지이 미나 ‘자체발광 꽃미소’ [포토]
후지이 미나 ‘꽃샘추위 녹이는 미소’ [포토]
효민 ‘전통의상 선물에 감동’ [MBN포토]
효민 ‘팬 목소리 경청’ [MBN포토]
 
후지이 미나 ‘수줍은 등장’ [포토]
후지이 미나 ‘칸 국제 시리즈 페스티벌 갑니다~’..
효민 ‘베트남 전통의상 잘 어울리나요?’ [MBN포토..
효민 ‘하노이 밝히는 미소’ [MBN포토]
 
후지이 미나 ‘주차장도 런웨이로~’ [포토]
후지이 미나 ‘심쿵 손하트’ [포토]
효민 ‘베트남 팬들 반가워요~’ [MBN포토]
노랑풍선 든 베트남 현지팬들 ‘효민 보러 왔어요’..
 
후지이 미나 ‘오늘도 미모 열일’ [포토]
후지이 미나 ‘살아있는 인형’ [포토]
효민 ‘오늘은 발라드 여신’ [MBN포토]
효민 ‘베트남 현지팬 선물에 행복’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