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M+프리즘] 주상욱, 김우빈·강하늘 이어 ‘조공 논란’…‘조공이 뭐길래’

기사입력 2016.03.30 11:03:59


배우 주상욱이 ‘조공 논란’에 휩싸였다. 열애를 인정한 직후다.

지난 28일 드라마 ‘화려한 유혹’에서 함께 연기한 동료 여배우 차예련과 열애를 인정한 주상욱은 많은 시청자들에 축하를 받았지만 그 중 ‘조공 논란’이 불거졌다. 주상욱이 팬들에게 받은 선물을 차예련에 줬다는 것.

과거 주상의 팬들은 모금을 통해 주상욱에 한정판 패딩 점퍼를 선물했다. 해당 선물을 전달 받은 주상욱 측은 ‘사이즈 미스’이유로 교체를 요구했고, 팬 측 대표는 “어디서 잘못됐는지 이해가 안 간다. 예전에도 같은 라인 거를 샀는데, 그 사이즈가 맞았다. 숙성되며 자라났나”라며 의아함을 감추지 못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팬들은 이후 주상욱이 선물 받은 패딩 점퍼와 차예련이 촬영장에서 입고 있던 패딩 점퍼가 동일한 디자인이라는 사실을 확인했다. 특히 사이즈 교체 문제가 있었기 때문에 더욱 신빙성이 더해져 팬들의 불만은 높아져 가고 있다.

‘조공 논란’은 주상욱만이 겪은 일은 아니다. 톱스타 김우빈도 과거 모델 유지안과 열애를 공식 인정한 후 비슷한 사례를 겪었다. 팬들이 선물한 한정판 명품 티셔츠를 김우빈의 여자친구가 입고 있는 모습이 포착됐기 때문.

이 때문에 김우빈은 명품 브랜드인 ‘발망’을 따 ‘발망 논란’이라는 이름으로 논란에 휩싸이게 됐고, 소속사 측에서 “김우빈이 똑같은 티셔츠를 여자친구에 사준 것”이라고 해명했지만 많은 팬들의 분노는 가시지 않았다.

강하늘도 비슷한 경우다. 강하늘도 자신이 받은 선물을 지인에게 선물해 팬들의 비난을 받기도 했다. 강하늘은 후에 한 인터뷰를 통해 “선물을 주신 분이 서운할 수 있겠다고 생각했다. 죄송하다”며 “팬에게서 받은 선물이라고 말하고 전달했다”고 상황을 설명하고 사과를 했다.

이처럼 다양한 스타들이 ‘조공 논란’에 휩싸이며 일각에서는 선물을 한 후의 소유권은 엄연히 스타들에 있는데 왜 그 이후의 일에 대해서도 논란이 생기는지 모르겠다는 입장도 나오고 있다. 하지만 작고 소소한 선물이라도 스타들이 내가 준 선물로 기뻤으면 좋겠다는 생각에 없는 돈을 모아 ‘조공’하는 팬들은 스타들의 행동에 기운이 빠지는 건 당연하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기생충’ 황금종려상, 역사적인 순간 [MBN포토]
송강호-봉준호 감독 ‘칸영화제의 주인공’ [MBN포..
장쯔이, 봉준호 감독에 축하 포옹 [MBN포토]
‘기생충’ 봉준호 감독, 황금종려상 들고~ [MBN포..
 
‘칸영화제 주인공’ 봉준호 감독 [MBN포토]
봉준호 감독, 장쯔이 포옹에 깜짝 [MBN포토]
닐 슈나이더, 칸 영화제 빛내는 훈훈한 외모~ [MBN..
봉준호 감독-송강호, 황금종려상 호명에 진한 포옹..
 
‘기생충’ 봉준호 감독-송강호 ‘황금종려상 트로..
봉준호 감독 ‘송강호, 위대한 배우이자 나의 동반..
봉준호 감독, 韓 최초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MBN포..
실베스터 스탤론, 주먹 불끈 쥐고~ [MBN포토]
 
봉준호 감독 ‘송강호에게 영광을~’ [MBN포토]
송강호 ‘기쁨의 순간’ [MBN포토]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한 봉준호 감독 [MBN포토]
실베스터 스탤론, 파즈 베가와 ‘칸 빛내는 다정함..
 
송강호-봉준호 감독 ‘칸영화제의 주인공’ [MBN포..
장쯔이, 봉준호 감독에 축하 포옹 [MBN포토]
‘기생충’ 봉준호 감독, 황금종려상 들고~ [MBN포..
실베스터 스탤론 ‘람보의 거대한 팔’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