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냄보소’ 백수찬 PD “최무각 역, 박유천 염두하고 대본 작업”(인터뷰)

기사입력 2015.05.23 09:29:00


[MBN스타 이다원 기자] 최근 종영한 SBS 수목드라마 ‘냄새를 보는 소녀’ 백수찬 PD가 배우 박유천을 미리 염두하고 작품을 구상했다고 밝혔다.

백수찬 PD는 22일 오후 경기도 일산 한 카페에서 진행된 MBN스타와 인터뷰에서 “솔직히 말하면 ‘냄새를 보는 소녀’ 대본은 박유천을 염두하고 만든 것”이라고 귀띔했다.

백 PD는 이날 “최무각 역은 애초 박유천을 생각하고 구상했다. 물론 박유천 소속사와 얘기한 건 아니지만 그를 그리면서 대본을 만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박유천과 신세경의 호흡을 칭찬하며 “작품이 수사물이 섞여있어 자칫 무거워질 수도 있었다. 그래서 둘의 로맨스 라인을 살리려고 더욱 노력했는데, 워낙 연기를 잘 해서 ‘케미(케미스트리 준말)’가 좋았다. 첫 촬영부터 정말 잘 맞더라”고 만족감을 표시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MBN스타 DB



그는 작품 곳곳에 감초 구실을 한 CG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백 PD는 “제일 힘들었던 작업이다. CG를 작품에 넣는다는 건 ‘잘해야 본전’ 아니냐. 그래서 더욱 신중을 기했던 것 같다”며 “CG가 어설프게 나오면 드라마까지 같이 무너질 수 있었다. SBS ANT 소속 CG팀이 전부 투입됐다. 내가 엄청 닦달하긴 했지만 정말 수고했고 감사하다”고 마음을 표현했다.

한편 ‘냄새를 보는 소녀’는 냄새를 눈을 보는 소녀 오초림(신세경 분)과 무감각한 형사 최무각(박유천 분)이 펼치는 판타지 로맨스 코미디다. 후속으로 수애, 주지훈 주연의 ‘가면’이 오는 27일 오후 10시에 전파를 탄다.

이다원 기자 edaone@mkculture.com /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김소유 ‘환호하는 관객에게 손인사’ [MBN포토]
차정원 ‘밑에서 봐도 굴욕 없네~’ [MBN포토]
노광식 ‘드라마 시크릿으로 곧 만나요~’ [MBN포토..
김은수 ‘우월한 기럭지 뽐내며~’ [MBN포토]
 
트롯가수 김소유 ‘믿고 듣는 가창력’ [MBN포토]
차정원 ‘돋보이는 옆라인’ [MBN포토]
이고은 ‘조보아 언니와 닮았나요?’ [MBN포토]
김은수 ‘드라마 시크릿 훈훈 담당’ [MBN포토]
 
차정원 ‘우아한 손인사’ [MBN포토]
차정원 ‘심쿵 눈맞춤’ [MBN포토]
류승수 ‘인형 든 꽃다발 선물에 미소 활짝’ [MBN..
정연주 ‘쫑파티룩은 핑크 계열로~’ [MBN포토]
 
차정원 ‘화사한 미모’ [MBN포토]
노광식 ‘논현동 밝히는 훈훈한 미소~’ [MBN포토]
류승수 ‘시원한 눈웃음~’ [MBN포토]
박해진 ‘꽃을 든 남자의 정석’ [MBN포토]
 
차정원 ‘밑에서 봐도 굴욕 없네~’ [MBN포토]
노광식 ‘드라마 시크릿으로 곧 만나요~’ [MBN포토..
김은수 ‘우월한 기럭지 뽐내며~’ [MBN포토]
박해진 ‘달달한 손하트~’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