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사노타’, 노래 실종된 뮤지컬 드라마…용두사미로 종영

기사입력 2014.06.06 21:41:16


[MBN스타 남우정 기자]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일일극 최초로 뮤지컬에 도전한 ‘사랑은 노래를 타고’는 결국 초심을 지키지 못했다.

6일 KBS1 일일드라마 ‘사랑은 노래를 타고’(이하 ‘사노타’)가 공들임(다솜 분)과 현우(백성현 분)의 해피엔딩으로 막을 내렸다.

이날 방송에선 서로를 위해 헤어졌던 현우와 들임이 첫 만났을 때처럼 자전거 사고를 통해 우연히 재회하는 모습이 그려지며 행복한 결말을 예고했다.

‘사노타’는 중년층 시청자들이 꽉 잡고 있는 일일극에 뮤지컬을 소재로 젊은 층을 공략하겠다는 당찬 포부를 밝히며 시작했다. 일일극은 물론 미니시리즈에서도 뮤지컬을 소재로 삼는 것은 쉽지 않은 만큼 ‘사노타’에 대한 초반 관심도 뜨거웠다.

하지만 ‘사노타’의 포부는 회를 거듭할수록 무너졌다. 뮤지컬 드라마지만 항상 똑 같은 노래와 안무만 등장했고 주인공이 무대에 올라선 모습은 극 후반부에 들어서야 볼 수 있었다.

여기에 일일극에 필수 요소인 출생의 비밀은 당연히 등장했다. 주인공 현우와 들임은 친 자식이 아니었고 두 사람이 갈등하고 고뇌하는 모습이 화면이 가득 채웠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특히 출생의 비밀 코드가 생각보다 일찍 공개되면서 막장 요소들이 넘쳐나기 시작했다. 들임의 아버지에게 죄를 뒤집어 씌웠던 윤석태는 죄를 뉘우치지 않고 계속해서 악행을 저질렀다. 심지어 막판엔 현우가 사고로 간 손상이 될 가운데 공들임을 키운 공정남(이정길 분)이 현우의 생물학적 아버지라는 사실이 밝혀져 황당함을 자아냈다.

윤석태의 비밀을 밝히긴 위한 법적 공방과 조연인 공정자(정시아 분)과 구세준(이주현 분)의 지지부진한 로맨스가 극을 느슨하게 만들었다.

거창하게 일일극 최초로 뮤지컬을 소재로 삼으며 시작한 ‘사노타’는 이렇게 전형적인 일일극으로 남게 됐다.

한편 ‘사노타’ 후속으로는 각자의 잃어버린 고양이를 찾는 과정에서 그 동안 몰랐던 가족 간의 숨겨진 비밀을 그리는 ‘고양이는 있다’가 오는 9일부터 첫 방송된다.

남우정 기자 ujungnam@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이나영, `귀엽게 볼빵빵` [MBN포토]
이종석, `성공한 이나영 덕후의 미소` [MBN포토]
유승옥, `그림자 조차 섹시해` [MBN포토]
유승옥, ‘유승옥 BODYMEMO’ 대표의 첫 인사 [MBN..
 
이나영, `수줍은 미소` [MBN포토]
`바디메모` 유승옥 대표, `(주)씨앤씨 글로벌 홀딩..
유승옥, `바디메모` 런칭과 동시에 1020억 수출계약..
유승옥, `완벽한 S라인 몸매` [MBN포토]
 
`로맨스는 별책부록` 이나영, `감각적인 귀걸이 스..
유승옥, WECA와 전 세계 난민 어린이를 위한 `나눔..
`바디메모` 제품 소개하는 유승옥 대표 [MBN포토]
유승옥, `자신감 넘치는 미소` [MBN포토]
 
이나영, `센슈얼한 주얼리 스타일링` [MBN포토]
유승옥, `우아함이 묻어나는 미모` [MBN포토]
유승옥, `마음도 따뜻한 미소천사` [MBN포토]
이나영, `레던드 미소천사` [MBN포토]
 
이종석, `성공한 이나영 덕후의 미소` [MBN포토]
유승옥, `그림자 조차 섹시해` [MBN포토]
유승옥, ‘유승옥 BODYMEMO’ 대표의 첫 인사 [MBN..
이나영, `자신감 넘치는 발걸음`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