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부산국제영화제] 황정민 `위풍당당 천만배우`

기사입력 2015.10.01 20:27:24


부산국제영화제

[MBN스타(부산)=곽혜미 기자] ‘제20회 부산국제영화제(B1FF)’ 시작을 알리는 개막식 레드카펫 행사가 1일 오후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영화의전당에서 열렸다.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한 배우 황정민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번 개막식 사회자는 배우 송강호와 아프가니스탄 배우 마리나 골바하리가 선정됐다. 탕웨이는 남편 김태용 감독과 함께 지난해에 이어 다시 부산을 찾는다. 탕웨이는 아시아를 대표하는 여성감독으로 손 꼽히는 메이블 청의 신작 '세 도시 이야기'를 통해 레드카펫에 초청됐다. 김 감독은 뉴 커런츠 심사위원 자격으로 개막식에 참석한다.

올 여름 박스오피스를 뜨겁게 달군 감독과 배우들도 레드카펫을 밟는다. '사도'의 이준익 감독을 시작으로 '암살'의 이정재, '오피스'의 박성웅, 고아성, 류현경 등이 자리를 빛내며 이 밖에도 하지원, 문소리, 윤석화, 이정현, 김규리, 강하늘, 정우성, 이순재와 강제규, 김기덕, 이병헌 감독 등이 개막식을 찾는다. 또한 '돌연변이'의 이광수, 이천희, 박보영, '비밀'의 성동일, 김유정, 손준호, '무뢰한'의 전도연, 김남길, '글로리데이'의 지수, 엑소 수호, 김희찬, '거꾸로 가까이, 돌아서'의 김재욱, 채정안, 카라 규리, '다른 밤 다른 목소리' 강필석, 강예원, 김새벽 또한 레드카펫을 밟는다.

한편 ‘제20회 부산국제영화제(BIFF)’는 1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10일간 펼쳐진다. 총 11개부문 75개국 304편의 출품작은 영화의 전당과 해운대 메가박스, 센텀시티 롯데시네마, 남포동 부산극장 등 6개 극장 41개 스크린에서 만날 수 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clsrn918@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기생충’ 황금종려상, 역사적인 순간 [MBN포토]
송강호-봉준호 감독 ‘칸영화제의 주인공’ [MBN포..
장쯔이, 봉준호 감독에 축하 포옹 [MBN포토]
‘기생충’ 봉준호 감독, 황금종려상 들고~ [MBN포..
 
‘칸영화제 주인공’ 봉준호 감독 [MBN포토]
봉준호 감독, 장쯔이 포옹에 깜짝 [MBN포토]
닐 슈나이더, 칸 영화제 빛내는 훈훈한 외모~ [MBN..
봉준호 감독-송강호, 황금종려상 호명에 진한 포옹..
 
‘기생충’ 봉준호 감독-송강호 ‘황금종려상 트로..
봉준호 감독 ‘송강호, 위대한 배우이자 나의 동반..
봉준호 감독, 韓 최초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MBN포..
실베스터 스탤론, 주먹 불끈 쥐고~ [MBN포토]
 
봉준호 감독 ‘송강호에게 영광을~’ [MBN포토]
송강호 ‘기쁨의 순간’ [MBN포토]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한 봉준호 감독 [MBN포토]
실베스터 스탤론, 파즈 베가와 ‘칸 빛내는 다정함..
 
송강호-봉준호 감독 ‘칸영화제의 주인공’ [MBN포..
장쯔이, 봉준호 감독에 축하 포옹 [MBN포토]
‘기생충’ 봉준호 감독, 황금종려상 들고~ [MBN포..
실베스터 스탤론 ‘람보의 거대한 팔’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