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김세아 소송 피소, 과거 남편에 “짐 드는 건 내 몫…팔 쓰는 거 전혀 안 해”

기사입력 2016.05.26 14:38:06


배우 김세아 소송 피소에 휘말린 가운데 과거 부부생활의 고충을 털어놓은 발언이 새삼 눈길을 끌고 있다.

작년 4월2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자기야-백년손님’(이하 ‘자기야’)에서 김세아는 “남편이 처가를 자주 찾느냐”는 MC김원희의 질문에 “결혼한 지 6년 됐는데 다섯 손가락 안에 꼽는다”고 답했다.

심지어 같은 동네에 사는데도 처가를 찾지 않는다는 설명이 이어지자 출연진들은 “외모와 달리 문제사위”라며 놀라워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그러자 김일중은 “풍문으로 들었는데 문제사위 뿐 아니라 문제남편이라더라. 장바구니조차도 들어준 적이 없다던데”라고 질문을 던지자 김세아는 “집에선 무수리다. 엉덩이 붙일 새가 없다”고 전했다.

이어 “짐 드는 건 내 몫이다. 병마개나 캔 따는 것도 하지 않는다. 근육에 무리가 가는 건 전혀 안 한다”고 말하면서 “애기도 안아주지 않고 팔을 쓰는 건 전혀 안 한다”고 토로했다.

온라인 이슈팀@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아드리아나 리마 ‘카리스마 풀충전’ [MBN포토]
‘악인전’ 마동석, 칸 정상에서 묵직한 미소 [MBN..
장쯔이 ‘대륙 여신의 품격’ [MBN포토]
장쯔이 ‘과감한 시스루 드레스’ [MBN포토]
 
레아 세이두 ‘칸 빛내는 완벽 옆태~’ [MBN포토]
‘악인전’ 마동석·김무열·김성규 ‘칸 영화제 입..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브래드 피트 ‘매일 보고 싶..
‘디카프리오♥’ 카밀라 모로네, 여신 포스로 입장..
 
레아 세이두 ‘과감한 칸 레드카펫 패션’ [MBN포토..
브래드 피트, 칸 사로잡은 중후한 매력~ [MBN포토]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여전한 조각 외모’ [MBN..
엘르 패닝 ‘고혹적인 분위기’ [MBN포토]
 
‘악인전’ 주역들, 칸 정상에서 ‘주먹 불끈’ [M..
다코타 패닝, 순백의 여신 등장~ [MBN포토]
브래드 피트 ‘자신감 넘치는 미소’ [MBN포토]
다코타 패닝 ‘노란 리본으로 완성한 패션’ [MBN포..
 
‘악인전’ 마동석, 칸 정상에서 묵직한 미소 [MBN..
장쯔이 ‘대륙 여신의 품격’ [MBN포토]
장쯔이 ‘과감한 시스루 드레스’ [MBN포토]
레드카펫 밟은 ‘기생충’ 팀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