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그것이 알고싶다’ 전도사 B씨 동생 “고문 없었다…좋은 뜻이었을 뿐” 당당

기사입력 2016.05.29 00:05:37


[MBN스타 유지훈 기자] 성폭행-성추행을 일삼았던 전도사 B씨의 동생이 “좋은 뜻으로 그랬던 것”이라고 변명했다.

28일 오후 방송된 SBS 시사프로그램 ‘그것이 알고싶다’에서는 18년 전 미국 코네티컷에서 있었던 한인 유학생 학대-성폭행 사건을 파헤치는 과정이 그려졌다.

A씨는 교회 전도사 B씨에게 폭행-성폭행을 당했다고 재보했지만 제대로 된 수사는 없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그것이 알고싶다 캡처

제작진은 증인을 찾아 나섰고 A씨와 함께 공부를 했던 D씨를 찾아갔다. 그는 A씨가 맞는 순간과 성고문을 당하는 것을 진술한 바 있다. D씨의 지인은 “본인이 증언하는 걸 원치 않는다고 했다”며 노발대발했다.

또 다른 증인도 있었다. E씨는 함께 여름을 보냈던 전도사 B씨의 동생이었다. E씨는 A씨를 보고 반가움을 내비쳤다. 그는 “너를 괴롭히려고 그런 건 아니지 않냐. 너도 알지 않냐. 공부시키려고 그런 거다”라며 되려 당당한 모습을 내비쳤다.

“좋은 뜻으로 한 거다. 벌써 10년이 지난 일이다. 뭐 어떻게 하냐. 각자 자리에서 열심히 해야지”라는 E의 말에 A씨는 당황했다. A씨는 “왜 고문할 때 막지 않았냐”고 물었다. E씨는 “무슨 고문을 했냐. 좀 심하게 대하긴 했지만 고문은 아니었다”고 주장했다.

유지훈 기자 ji-hoon@mkculture.com/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아드리아나 리마 ‘카리스마 풀충전’ [MBN포토]
‘악인전’ 마동석, 칸 정상에서 묵직한 미소 [MBN..
장쯔이 ‘대륙 여신의 품격’ [MBN포토]
장쯔이 ‘과감한 시스루 드레스’ [MBN포토]
 
레아 세이두 ‘칸 빛내는 완벽 옆태~’ [MBN포토]
‘악인전’ 마동석·김무열·김성규 ‘칸 영화제 입..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브래드 피트 ‘매일 보고 싶..
‘디카프리오♥’ 카밀라 모로네, 여신 포스로 입장..
 
레아 세이두 ‘과감한 칸 레드카펫 패션’ [MBN포토..
브래드 피트, 칸 사로잡은 중후한 매력~ [MBN포토]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여전한 조각 외모’ [MBN..
엘르 패닝 ‘고혹적인 분위기’ [MBN포토]
 
‘악인전’ 주역들, 칸 정상에서 ‘주먹 불끈’ [M..
다코타 패닝, 순백의 여신 등장~ [MBN포토]
브래드 피트 ‘자신감 넘치는 미소’ [MBN포토]
다코타 패닝 ‘노란 리본으로 완성한 패션’ [MBN포..
 
‘악인전’ 마동석, 칸 정상에서 묵직한 미소 [MBN..
장쯔이 ‘대륙 여신의 품격’ [MBN포토]
장쯔이 ‘과감한 시스루 드레스’ [MBN포토]
레드카펫 밟은 ‘기생충’ 팀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