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시즈카 시누이, 소라 환하게 웃는 모습에 눈물

기사입력 2018.12.06 21:35:30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시즈카 고창환 사진=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방송화면 캡처

[MBN스타 신미래 기자]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시즈카 시누이가 눈물을 흘렸다.

6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에서는 시즈카 고창환 부부가 딸 소라 200일 사진 화보 찍기에 나섰다.

이날 시어머니와 시누이는 서로 소라에게 옷을 입히기 위해 적극적으로 나섰다.

그러나 소라가 낯선 환경 탓에 칭얼댔다. 이에 시즈카는 정신없어 했다. 겨우 소라의 울음이 멈췄을 때 다시 시어머니가 다가와 소라 머리에 머리띠를 올렸고, 소라는 다시 울기 시작했다.

이에 난감한 시즈카는 시어머니에 “이따가 머리하는 게 좋을 것 같다”고 말했다.

시즈카는 “하나를 봐준다고 하니까 다행이라고 생각했는데 어머니랑 언니는 계속 옷가지고 오고 머리띠를 가져오니까 하나가 멍 때리고 있었다”며 당시를 회상했다.

동생에게 심통난 하나까지 겨우 달랜 시즈카와 고창환.

그때 소라가 언니 하나를 보고 환하게 웃자 시누이는 갑자기 눈물을 흘렸다.

이를 본 이지혜는 “울 타이밍이 아닌데 어떻게 맞춰 드려야할지 모르겠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시누이는 “소라가 웃는 게 감격스러워서 눈물 난다. 나도 내가 모르는 면에 눈물 난다. 고모도 이러는데 부모는 얼마나 좋을까 싶더라”고 말했다.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이선균·최우식, ‘기생충’ 수상에 기쁨의 포옹 [..
‘기생충’ 송강호→박소담, 韓영화 위상 높인 주인..
봉준호 감독, ‘기생충’으로 외국어영화상 수상 [..
봉준호, 외국어영화상 받았어요 [MBN포토]
 
‘기생충’ 박소담, 美배우조합상서 수상 믿기지 않..
‘기생충’ 팀, 美배우조합상서 받은 트로피 손에 ..
남우주연상에 빛나는 브라이언 콕스 [MBN포토]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여전한 슈트핏 [MBN포토]
 
봉준호 감독, ‘기생충’ 호명에 만세~[포토]
골든글로브 봉준호, 트로피 받고 함박미소 [포토]
피비 월러 브릿지, ‘골든글로브’ 여우주연상 [MB..
브래드피트, 훈내가 폴폴 [MBN포토]
 
이선균, SAG 최고 영예 작품상 수상에 ‘함박미소’..
송강호X이정은, 봉준호 감독 수상 축하 [MBN포토]
골든글로브서 공로상 수상한 톰 행크스 [MBN포토]
조여정-이정은, 드레스 시선강탈 [MBN포토]
 
‘기생충’ 송강호→박소담, 韓영화 위상 높인 주인..
봉준호 감독, ‘기생충’으로 외국어영화상 수상 [..
봉준호, 외국어영화상 받았어요 [MBN포토]
‘기생충’ 수상 기대해요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