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너의 노래를 들려줘’ 연우진·김세정, 우연인 듯 필연적인 만남 [M+TV인사이드]

기사입력 2019.08.06 09:52:22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너의 노래를 들려줘’ 연우진 김세정 사진=KBS2 ‘너의 노래를 들려줘’ 캡처

‘너의 노래를 들려줘’ 연우진과 김세정의 미스터리한 만남이 시작됐다.

지난 5일 첫 방송된 KBS2 월화드라마 ‘너의 노래를 들려줘’(극본 김민주/ 연출 이정미/ 제작 JP E&M)는 미스터리한 전개와 신선한 스토리 그리고 다채로운 매력을 가진 캐릭터들의 완벽한 삼박자로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제대로 찍었다.

이날 방송에서는 정체를 알 수 없는 장윤(연우진 분)과 생계형 취업 준비생 홍이영(김세정 분)의 등장이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장윤은 홍이영이 우울하거나 외로워할 때마다 홀연히 등장해 곁에 머물며 조금씩 그녀의 일상에 스며들었다. 급기야 천 원에 본인의 연락처를 적어주며 잠 못 드는 그녀에게 이브닝 콜 아르바이트를 해주겠다며 어필, 음치임에도 밤늦게 전화해 노래를 불러주는 미스터리한 그의 행동은 시청자들에게 흥미진진함을 안겼다.

그런가 하면 홍이영은 대리운전 아르바이트부터 오디션까지 제대로 되는 것이 없는 엉망진창인 일상으로 눈길을 끌었다. 대리운전 기사로 나간 손님이 한강에서 투신자살을 시도할 뿐 아니라 간신히 기회를 얻은 오케스트라 오디션에서 말렛을 놓쳐 넘어지는 등 끊이질 않는 사건 사고로 힘든 취준생의 마음을 드러내며 시청자들과 공감대를 형성했다.

특히 두 사람의 범상치 않은 만남은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홀연히 나타나 우산을 건넨 장윤을 거절하고 돌아서던 홍이영은 주마등처럼 스쳐 지나간 과거에 발작하다 정신을 놓았다. 또한 장윤이 불러주는 노래를 들으며 자는 홍이영에서 과거의 사건으로 넘어가는 장면은 두 사람이 범상치 않은 인연이라는 것을 암시, 과연 홍이영이 기억하지 못하고 있는 1년 전 사건과 어떤 관계가 있는 것인지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이처럼 ‘너의 노래를 들려줘’는 1, 2회부터 스피디한 전개와 섬세한 연출로 신선한 드라마의 탄생을 알렸다. 더불어 장윤과 홍이영의 우연을 가장한 필연적 만남은 보는 이들에게 신선한 충격을 선사하며 극에 몰입도를 더욱 높였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이선균·최우식, ‘기생충’ 수상에 기쁨의 포옹 [..
‘기생충’ 송강호→박소담, 韓영화 위상 높인 주인..
봉준호 감독, ‘기생충’으로 외국어영화상 수상 [..
봉준호, 외국어영화상 받았어요 [MBN포토]
 
‘기생충’ 박소담, 美배우조합상서 수상 믿기지 않..
‘기생충’ 팀, 美배우조합상서 받은 트로피 손에 ..
남우주연상에 빛나는 브라이언 콕스 [MBN포토]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여전한 슈트핏 [MBN포토]
 
봉준호 감독, ‘기생충’ 호명에 만세~[포토]
골든글로브 봉준호, 트로피 받고 함박미소 [포토]
피비 월러 브릿지, ‘골든글로브’ 여우주연상 [MB..
브래드피트, 훈내가 폴폴 [MBN포토]
 
이선균, SAG 최고 영예 작품상 수상에 ‘함박미소’..
송강호X이정은, 봉준호 감독 수상 축하 [MBN포토]
골든글로브서 공로상 수상한 톰 행크스 [MBN포토]
조여정-이정은, 드레스 시선강탈 [MBN포토]
 
‘기생충’ 송강호→박소담, 韓영화 위상 높인 주인..
봉준호 감독, ‘기생충’으로 외국어영화상 수상 [..
봉준호, 외국어영화상 받았어요 [MBN포토]
‘기생충’ 수상 기대해요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