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류용재 작가, ‘피리부는 사나이’ 표절 소송 승소(공식)

기사입력 2017.11.14 11:17:06 | 최종수정 2017.11.14 14:12:09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류용재 작가가 ‘피리부는 사나이’ 표절 소송에서 승소하며 그간 쌓인 의혹을 말끔히 씻어냈다

[MBN스타 신미래 기자] 류용재 작가가 ‘피리부는 사나이’ 표절 소송에서 승소하며 그간 쌓인 의혹을 말끔히 씻어냈다.

‘피리부는 사나이’ 제작사 콘텐츠케이(대표 배성웅)측은 14일 웹툰 작가인 고희진(필명: 고동동 작가. 이하 원고)의 표절 소송과 관련 공식입장을 밝혔다.

콘텐츠케이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방법원이 지난달 20일 열린 저작권 침해에 대하여 원고가 제기한 손해배상청구소송에서 콘텐츠케이와 류용재 작가의 손을 들어줬다.

원고는 2014년 만화 시나리오 ‘순환선’을 모 공모전에 출품했고, 이후 류용재 작가가 집필한 tvN 드라마 ‘피리부는 사나이’가 자신의 시나리오를 표절했다고 주장하며 손해배상청구소송을 제기했다.

법원은 판결문에서 “저작권 침해 여부에 관하여 보면, 양 작품은 부분적, 문언적으로 같은 부분이 없음은 물론이고, 사건의 기본골격 및 줄거리, 등장인물의 설정, 핵심인물의 성격 등 포괄적으로도 유사성이 없다”고 판단했다.

또 예비적으로 청구한 불법행위 여부에 대해서도 “드라마 시나리오가 원고를 표절했다거나 위법하게 상업적으로 이용했다고 볼 증거가 없다”며 원고의 청구를 모두 기각하였다. 원고측도 이 판결에 항소하지 않았다.

콘텐츠케이 측은 "이 사건은 저작권위원회에서 몇 달에 걸쳐 세밀하게 감정을 한 결과 원고가 실질적으로 유사하다고 주장한 동화의 해석, 캐릭터의 대비, 구성의 대비, 스토리의 비교 등 거의 모든 점에서 양 작품이 다르다고 보았다. 법원 또한 양 작품의 중요 소재, 인물 구도, 줄거리 등이 전혀 다르다고 보았다"며 "원고의 시나리오와 류용재 작가의 '피리부는 사나이’ 간에 실질적 유사성을 전혀 인정할 수 없었기 때문이다"라고 설명했다.

콘텐츠케이 측은 또 "아이디어나 전형적인 설정, 전래동화 등은 창작자라면 누구나 사용할 수 있고 특정인이 독점할 수 없다는 것이 법원의 일관된 입장"이라며, "이 사건의 경우 ‘피리부는 사나이’ 드라마가 한참 방송 중이던 상황에서 원고가 자신의 블로그, 아고라 청원 등을 통해 ‘류용재 작가가 자신의 시나리오를 표절했다’며 표절로 매도한 결과, 작가와 작품에 막대한 타격을 입혔다. 이번 법원의 판결을 통해 앞으로는 근거 없는 무분별한 표절소송으로 창작자들이 고통 받는 일이 없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故 전태수 빈소 마련된 장례식장 [MBN포토]
하지원 동생 故 전태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
故 전태수 빈소, 숙연한 분위기 [MBN포토]
故샤이니 종현 `서울아산병원에 빈소 마련` [MBN포..
 
하지원 동생 故 전태수, 안타까운 이별 [MBN포토]
故 전태수, 영정 속 밝은 미소 [MBN포토]
하지원 동생 故 전태수, 가슴 아픈 이별 [MBN포토]
소녀시대-슈퍼주니어 `샤이니 종현 비보에 애도` [..
 
故 전태수, 슬픔으로 가득 찬 빈소 [MBN포토]
故 전태수, 이제는 편히 쉬세요 [MBN포토]
이정용, 추위를 날려버려~ [MK포토]
故 샤이니 종현 빈소에 놓여진 이수만 회장의 조화..
 
국화꽃으로 가득한 故 전태수 빈소 [MBN포토]
故 전태수 ‘안타까운 이별’ [MBN포토]
故 샤이니 종현 `이제는 볼 수 없는 미소` [MBN포토..
故 샤이니 종현 비보에 애도하는 조문객 [MK포토]
 
하지원 동생 故 전태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
故 전태수 빈소, 숙연한 분위기 [MBN포토]
故샤이니 종현 `서울아산병원에 빈소 마련` [MBN포..
故 샤이니 종현 빈소에서 조문하는 팬들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남자를 위한 무료 인터넷 방송 팝콘티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