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강호동 부친상 비보…‘신서유기5’ 측 “일정 앞당겨 귀국”(공식)

기사입력 2018.08.10 16:40:10 | 최종수정 2018.08.10 17:16:05


 기사의 0번째 이미지

강호동 부친상 사진=DB

[MBN스타 안윤지 기자] 방송인 강호동이 부친상 비보를 접하고 일정을 앞 당겨 귀국했다.

tvN ‘신서유기5’ 측 관계자는 10일 오후 MBN스타에 “강호동이 소식을 알게 된 후 일정을 앞 당겨서 귀국 중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촬영은 오늘(10일) 마친 상태고, 귀국은 11일에 할 예정이었다”고 설명했다.

앞서 강호동의 소속사 SM C&C측은 이날 “강호동씨의 부친께서 금일 새벽 6시 30분 별세했다”며 “장례는 조용히 치르려고 한다”고 전했다.

강호동은 지난 1988년 조흥금고 씨름단 선수로 데뷔했다. 이후 각종 씨름 대회에서 수상하며 씨름계 최고의 스타로 떠올랐다.

이후 강호동은 1993년 MBC 특채 코미디언이 됐으며 지금까지도 예능 프로그램에서 활약하고 있다. 안윤지 기자 gnpsk1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이제훈 ‘애교만점 미소에 꽃까지~ 심쿵 비주얼’ ..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신성일 빈소 조문하는 김동호 전 위원장 [MBN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원로배우 최불암, 두 눈에 슬픔 가득 [MBN포토]
유지태 ‘가만히 서있어도 화보’ [포토]
김혜수 ‘고품격 섹시’ [포토]
김혜수 ‘과감 의상도 완벽 소화 [포토]
 
故 신성일 빈소, 조문객 맞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촉촉한 눈빛’ [포토]
유지태 ‘여심 녹이는 미소’ [포토]
김혜수 ‘블랙 카리스마’ [포토]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장민익 ‘내 공을 받아라’ [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