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강호동 부친상 비보…‘신서유기5’ 측 “일정 앞당겨 귀국”(공식)

기사입력 2018.08.10 16:40:10 | 최종수정 2018.08.10 17:16:05


 기사의 0번째 이미지

강호동 부친상 사진=DB

[MBN스타 안윤지 기자] 방송인 강호동이 부친상 비보를 접하고 일정을 앞 당겨 귀국했다.

tvN ‘신서유기5’ 측 관계자는 10일 오후 MBN스타에 “강호동이 소식을 알게 된 후 일정을 앞 당겨서 귀국 중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촬영은 오늘(10일) 마친 상태고, 귀국은 11일에 할 예정이었다”고 설명했다.

앞서 강호동의 소속사 SM C&C측은 이날 “강호동씨의 부친께서 금일 새벽 6시 30분 별세했다”며 “장례는 조용히 치르려고 한다”고 전했다.

강호동은 지난 1988년 조흥금고 씨름단 선수로 데뷔했다. 이후 각종 씨름 대회에서 수상하며 씨름계 최고의 스타로 떠올랐다.

이후 강호동은 1993년 MBC 특채 코미디언이 됐으며 지금까지도 예능 프로그램에서 활약하고 있다. 안윤지 기자 gnpsk1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기생충’ 황금종려상, 역사적인 순간 [MBN포토]
송강호-봉준호 감독 ‘칸영화제의 주인공’ [MBN포..
장쯔이, 봉준호 감독에 축하 포옹 [MBN포토]
‘기생충’ 봉준호 감독, 황금종려상 들고~ [MBN포..
 
‘칸영화제 주인공’ 봉준호 감독 [MBN포토]
봉준호 감독, 장쯔이 포옹에 깜짝 [MBN포토]
닐 슈나이더, 칸 영화제 빛내는 훈훈한 외모~ [MBN..
봉준호 감독-송강호, 황금종려상 호명에 진한 포옹..
 
‘기생충’ 봉준호 감독-송강호 ‘황금종려상 트로..
봉준호 감독 ‘송강호, 위대한 배우이자 나의 동반..
봉준호 감독, 韓 최초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MBN포..
실베스터 스탤론, 주먹 불끈 쥐고~ [MBN포토]
 
봉준호 감독 ‘송강호에게 영광을~’ [MBN포토]
송강호 ‘기쁨의 순간’ [MBN포토]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한 봉준호 감독 [MBN포토]
실베스터 스탤론, 파즈 베가와 ‘칸 빛내는 다정함..
 
송강호-봉준호 감독 ‘칸영화제의 주인공’ [MBN포..
장쯔이, 봉준호 감독에 축하 포옹 [MBN포토]
‘기생충’ 봉준호 감독, 황금종려상 들고~ [MBN포..
실베스터 스탤론 ‘람보의 거대한 팔’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