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한끼줍쇼’ 강호동 VS 존박, 대두 빅매치…“만만치 않다”

기사입력 2017.10.11 15:01:45 | 최종수정 2017.10.11 17:14:44


 기사의 0번째 이미지

강호동과 존박의 대두 빅매치가 펼쳐졌다 사진=JTBC

[MBN스타 김솔지 기자] ‘한끼줍쇼’ 강호동과 존박의 대두 빅매치가 펼쳐졌다.

11일 오후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에서는 과천시 별양동으로 향한 규동형제와 밥동무 이승철, 존박의 모습이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한끼줍쇼’ 녹화에서 별양동 주택가로 이동하기 위해 버스를 기다리던 네 사람은 과거 오디션 당시 이승철과 존박의 인연에 대해 이야기했다. 존박은 오디션 프로그램에서 남다른 독설가로 불리던 이승철을 회상했다. 준우승을 했음에도 존박은 “사실 독설 심사평을 들으면 기분이 나쁘다”며 솔직한 심정을 털어놔 두 사람의 사연에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승철의 독설에 대한 이야기가 줄을 잇자, 이에 못지않은 독설 대부 이경규의 에피소드도 공개됐다. 이경규는 “과거 한 개그맨 후배가 힘들 때 나에게 조언을 구했었다”며 “형님, 저 어떻게 하면 좋겠습니까’라고 묻기에 ‘이민가라’고 냉정하게 대답했다”고 밝혀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편 이날 ‘한끼줍쇼’에서는 강호동과 존박의 ‘대두 빅매치’가 벌어지기도 했다. 이경규가 버스 안에서 존박에게 “너도 (머리크기가) 만만치 않다”며 호동과 비교한 것. 그러자 존박은 “지금 내가 가까이에 앉아서 그렇다. 어떻게 호동과 비교할 수 있냐”며 발끈해 웃음을 자아냈다.

결국 심판 이경규의 지휘아래 두 사람의 자존심을 건 머리 크기 재기 대결이 벌어졌다. 대결에 앞서 제작진은 미리 준비해둔 줄자까지 내밀며 철두철미한 모습을 보였고, 이에 존박은 “왜 쓸데없는 걸 가지고 다니냐”며 한숨을 지었다는 후문이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기희현, `헝클어진 머리도 예쁨` [MBN포토]
"이 미모, 반칙"…정채연, 천사 미소 [MBN포토]
정채연, `오늘도 예쁨주의보` [MBN포토]
팬들 환호에 꽃미소로 화답하난 MXM 김동현 [MBN포..
 
다이아 은진, `개구쟁이 표정` [MBN포토]
다이아 기희현, `비현실적 미모..실화다` [MBN포토]
"가을도, 질투해"..정채연, 청순 끝판왕 [MBN포토]
MXM 김동현, `사랑이 넘치는 쌍하트` [MBN포토]
 
다이아 은채, `깜찍 그 자체` [MBN포토]
다이아, `깜찍한 안무` [MBN포토]
다이아 은진, `상큼한 미소` [MBN포토]
MXM 김동현, `매력만점 손인사` [MBN포토]
 
다이아 유니스, `시크한 쌍하트` [MBN포토]
정채연, `어머! 무서워~` [MBN포토]
정채연, `상큼한 쌍하트!` [MBN포토]
MXM, `다정한 손인사` [MBN포토]
 
"이 미모, 반칙"…정채연, 천사 미소 [MBN포토]
정채연, `오늘도 예쁨주의보` [MBN포토]
팬들 환호에 꽃미소로 화답하난 MXM 김동현 [MBN포..
MXM, `사인도 멋있죠?`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남자를 위한 무료 인터넷 방송 팝콘티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