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박해진 밀랍인형, 내년 4월까지 中상해 전시 ‘글로벌 인기’

기사입력 2018.12.05 13:49:11 | 최종수정 2018.12.05 17:27:35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박해진 밀랍인형 사진=마운틴무브먼트

[MBN스타 신미래 기자] 배우 박해진의 밀랍인형이 오는 12월 중순부터 내년 4월까지 중국 상해 밀랍인형 전시관에 전시된다.

마담 투소(Madame Tussauds)는 런던 본점을 포함한 여러 나라 대도시에 있는 밀랍 인형 박물관으로 역사적인 인물, 유명 영화 배우, 가수, 스포츠 스타 등 글로벌 유명 인사들의 밀랍인형을 만들어 전시하는 전시관으로 유명하다.

특히 세계적으로 유명한 인물들의 모습을 똑같이 본따 실물 크기로 만든 인형은 팬들뿐 아니라 일반 관객들에게도 큰 사랑을 받고 있다.

박해진의 밀랍인형은 지난 2017년 3월 홍콩 마담투소 전시관에 첫 전시되면서 폭발적인 인기를 끌었다. 첫 공개 당시 홍콩을 방문한 박해진은 자신과 정교하게 닮은 인형에 놀라움을 금치 못하며 "유명 인사들의 밀랍인형이 전시된 곳에 저의 인형도 전시할 수 있게 돼 영광스럽다"는 소감을 들려주기도 했다.

이에 올해 싱가포르 지사의 요청으로 4월에 싱가포르에서 전시되었던 박해진의 밀랍인형은 이후 11월 홍콩으로 다시 왔다가 상해 마담투소 지사의 특별 요청으로 오는 12월 상해 전시가 결정됐다.

홍콩 전시관 관계자는 "박해진의 밀랍인형은 홍콩과 싱가포르 모두에서 큰 인기를 모았고 이번에는 상해 지사의 특별 요청으로 상해 전시가 성사됐다"라고 전했다.

이처럼 박해진의 밀랍인형은 글로벌 인기를 실감하며 아시아 각국에서 전시중이다.

한편, 박해진은 지난 11월 일본 팬미팅에 이어 올해 1월에는 태국에서 팬미팅을 여는 등 글로벌 행보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이제훈 ‘애교만점 미소에 꽃까지~ 심쿵 비주얼’ ..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신성일 빈소 조문하는 김동호 전 위원장 [MBN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원로배우 최불암, 두 눈에 슬픔 가득 [MBN포토]
유지태 ‘가만히 서있어도 화보’ [포토]
김혜수 ‘고품격 섹시’ [포토]
김혜수 ‘과감 의상도 완벽 소화 [포토]
 
故 신성일 빈소, 조문객 맞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촉촉한 눈빛’ [포토]
유지태 ‘여심 녹이는 미소’ [포토]
김혜수 ‘블랙 카리스마’ [포토]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장민익 ‘내 공을 받아라’ [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