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유민상, 유행어→먹방까지…‘개콘’ 터줏대감의 활약상 [M+TV인사이드]

기사입력 2019.05.24 14:32:39 | 최종수정 2019.05.24 17:05:44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유민상 사진=개그콘서트

개그맨 유민상이 KBS2 ‘개그콘서트(이하 ’개콘‘)’에서 오래 활약하며 웃음을 선사하고 있다. 개콘 1000회를 맞아 변함없는 대세 행보를 이어가는 유민상이 지금까지 개그콘서트에서 펼친 활약상을 되짚어봤다.

유민상은 소리로 사물이나 상황을 재치 있게 표현한 코너 ‘사운드 오브 드라마’로 남다른 개인기를 선보이며 개콘 시청자들의 뇌리에 강하게 각인됐다. 이후 그는 개콘의 대표적인 코너 ‘아빠와 아들’을 통해 본격적으로 인기를 얻었다. ‘아빠와 아들’은 먹을 것에 대한 욕망이 큰 두 부자의 이야기를 담은 코너로 가벼운 형식의 가족 콩트에 식탐이라는 소재를 결합해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주는 데 성공, 유민상은 식신 캐릭터로 입지를 굳히며 개콘의 얼굴로 떠올랐다.

또한 그는 먹신, 식신 캐릭터를 놓치지 않는 동시에 다양한 성격의 코너를 두루 섭렵하며 자신의 매력을 살렸다. 좁은 집에 모여 사는 9명 대가족의 이야기를 그린 ‘풀하우스’에서는 좁은 집을 차지하는 몸집만으로 웃음 포인트를 저격하는 한편 “이놈~”이라는 유행어를 탄생시키며 코너 속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해내 그만의 존재감을 입증했다.

마냥 가볍지만은 않은 뼈 있는 개그를 선보여 왔다는 것 또한 유민상의 다채로운 매력 중 하나다. 세태를 꼬집는 풍자 개그 코너 ‘민상토론 1, 2’ 등으로 정치, 사회 문제와 같은 다소 무거운 소재를 개그의 영역까지 끌고 온 그는 이를 웃음으로 완벽 승화하며 시청자들에게 ‘뼈그맨(뼛속까지 개그맨)’의 저력을 확인시킨 것. 이처럼 그는 한 가지 캐릭터에만 국한되지 않는 입체적인 모습으로 계속해서 도전을 펼쳐왔다.

오랜 세월 개콘과 함께해온 그의 종횡무진 활약은 멈추지 않고 계속되고 있다. 현재 유민상은 톱스타와 매니저들의 달콤 살벌한 연애 스토리를 그린 코너 ‘연애인들’로 매주 시청자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으며 쉴 틈 없는 웃음을 선사하고 있다. 또한 코너 ‘민상소송’에서는 판이 점점 진행될수록 원고가 피고로 바뀌는 아이러니한 법정을 보여주며 시청자들의 웃음보를 책임지고 있다.

이렇듯 유민상은 개그계의 독보적인 캐릭터로서 시청자들을 해피 바이러스에 빠뜨리고 있다. 계속해서 무대에 올라 관객들과 소통하며 재치와 열정 넘치는 개그를 선물하는 그는 개콘 1000회를 맞아 밝힌 소감에서 “나는 개콘과 결혼했다”고 말하며 남다른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기생충’ 황금종려상, 역사적인 순간 [MBN포토]
송강호-봉준호 감독 ‘칸영화제의 주인공’ [MBN포..
장쯔이, 봉준호 감독에 축하 포옹 [MBN포토]
‘기생충’ 봉준호 감독, 황금종려상 들고~ [MBN포..
 
‘칸영화제 주인공’ 봉준호 감독 [MBN포토]
봉준호 감독, 장쯔이 포옹에 깜짝 [MBN포토]
닐 슈나이더, 칸 영화제 빛내는 훈훈한 외모~ [MBN..
봉준호 감독-송강호, 황금종려상 호명에 진한 포옹..
 
‘기생충’ 봉준호 감독-송강호 ‘황금종려상 트로..
봉준호 감독 ‘송강호, 위대한 배우이자 나의 동반..
봉준호 감독, 韓 최초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MBN포..
실베스터 스탤론, 주먹 불끈 쥐고~ [MBN포토]
 
봉준호 감독 ‘송강호에게 영광을~’ [MBN포토]
송강호 ‘기쁨의 순간’ [MBN포토]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한 봉준호 감독 [MBN포토]
실베스터 스탤론, 파즈 베가와 ‘칸 빛내는 다정함..
 
송강호-봉준호 감독 ‘칸영화제의 주인공’ [MBN포..
장쯔이, 봉준호 감독에 축하 포옹 [MBN포토]
‘기생충’ 봉준호 감독, 황금종려상 들고~ [MBN포..
실베스터 스탤론 ‘람보의 거대한 팔’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