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도시어부’ 이덕화, 릴 고장→낚싯대 두 동강..잇따른 위기 [M+TV컷]

기사입력 2019.09.10 17:04:15 | 최종수정 2019.09.10 17:25:18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도시어부 이덕화 사진=채널A

‘도시어부’의 이덕화가 코스타리카에서 위기의 튜나 낚시를 펼친다.

오는 12일 방송되는 채널A 예능프로그램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이하 ‘도시어부’) 106회에서는 도시어부들이 코스타리카에서의 마지막 도전인 튜나 빅사이즈 낚시 대결을 펼치는 모습이 그려진다.

이날 낚시의 첫 입질은 큰형님 이덕화에게 찾아왔다. 오랜만의 기분 좋은 출발에 큰형님의 미소가 만개하자 이경규는 “형님은 분량쟁이야, 형님은 튜나쟁이야”라는 노래를 부르며 열띤 응원을 펼쳤다.

그러나 이덕화의 첫 입질의 기쁨은 오래가지 못했다고. 릴이 고장 나면서 긴급하게 낚싯대를 교체해야 하는 상황이 펼쳐진 것. 낚싯대가 교체될 때까지 매트 왓슨이 낚싯줄을 부여잡고 버티는, 가슴 졸이는 진풍경이 펼쳐졌다.

하지만낚싯대 교체는 시작에 불과했다. 땀이 비처럼 쏟아지자 선글라스를 벗어던진 이덕화는 본격적인 튜나와의 밀당을 펼치며 폭풍 릴링을 선보였다. 그러나 중요한 결정의 순간, 낚싯대가 ‘툭’하고 부러지며 두 동강이 나는 믿을 수 없는 광경이 벌어졌다.

이덕화는 “튜나가 힘이 저렇게 세다. 낚싯대가 다 부러졌다”라며 혀를 내두르면서 극한의 상황에서도 혼신의 힘을 쏟아 부었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높인다.

저녁 만찬에서 이덕화는 “눈으로 땀이 들어가서 죽는 줄 알았다”면서도 “코스타리카에서 잡은 고기 사이즈들이 다 경이롭다. 처음엔 블루마린을 만날 수 있을까 싶었는데, 다 이뤘다”며 지난 시간을 회상하며 벅찬 소감을 전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하나 기자 mkulture@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차정원 ‘우아한 손인사’ [MBN포토]
차정원 ‘심쿵 눈맞춤’ [MBN포토]
류승수 ‘인형 든 꽃다발 선물에 미소 활짝’ [MBN..
정연주 ‘쫑파티룩은 핑크 계열로~’ [MBN포토]
 
차정원 ‘화사한 미모’ [MBN포토]
노광식 ‘논현동 밝히는 훈훈한 미소~’ [MBN포토]
류승수 ‘시원한 눈웃음~’ [MBN포토]
박해진 ‘꽃을 든 남자의 정석’ [MBN포토]
 
차정원 ‘밑에서 봐도 굴욕 없네~’ [MBN포토]
노광식 ‘드라마 시크릿으로 곧 만나요~’ [MBN포토..
김은수 ‘우월한 기럭지 뽐내며~’ [MBN포토]
박해진 ‘달달한 손하트~’ [MBN포토]
 
차정원 ‘돋보이는 옆라인’ [MBN포토]
이고은 ‘조보아 언니와 닮았나요?’ [MBN포토]
김은수 ‘드라마 시크릿 훈훈 담당’ [MBN포토]
박해진 ‘꽃다발 선물에 감동’ [MBN포토]
 
차정원 ‘심쿵 눈맞춤’ [MBN포토]
류승수 ‘인형 든 꽃다발 선물에 미소 활짝’ [MBN..
정연주 ‘쫑파티룩은 핑크 계열로~’ [MBN포토]
박해진 ‘시크릿 쫑파티 왔어요~’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