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양요섭 “비스트 이름 사용 가능한다면? 추억으로 남길 것”

기사입력 2017.03.20 17:57:52 | 최종수정 2017.03.20 18:02:56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하이라이트 양요섭 ‘CAN YOU FEEL IT?(캔 유 필 잇?)’ 쇼케이스 사진=천정환 기자

[MBN스타 신미래 기자] 양요섭이 비스트가 아닌 하이라이트로 평생할 거라고 기약했다.

20일 서울시 광진구 예스24홀에서는 하이라이트 첫 미니앨범 ‘CAN YOU FEEL IT?(캔 유 필 잇?)’ 쇼케이스가 개최됐다.

이날 양요섭은 “비스트라는 이름이 대중들에게 알려진 게 사실이다”라며 “이번에 팬분들이 비스트가 하이라이트로 바뀐 것을 알리기 위해 전광판과 같은 광고을 내주셨다. 팬분들을 위해 쭉 하이라이트를 쓰고, 행복하고 아름다운 추억으로 남기겠다”라고 말했다.

이어 손동운 역시 “하이라이트로 시작한 만큼 열심히 하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비스트에서 새롭게 태어난 하이라이트의 새 앨범 ‘CAN YOU FEEL IT?(캔 유 필 잇?)’은 용준형을 필두로 멤버 양요섭과 이기광이 자작곡으로 참여하며 그들만의 음악적인 색깔을 구축해냈다.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방탄소년단 랩몬스터 `매력적인 보조개 미소` [MBN..
진-뷔 `빌보드어워드 수상받고 기분좋은 귀국` [MB..
뷔 `빌보드어워드 수상받고 기분좋은 귀국` [MBN포..
김태희 `비주얼 여신` [MBN포토]
 
방탄소년단 `톱소셜아티스트상 수상받고 금의환향`..
방탄 랩몬스터 `이제 우리는 글로벌팝스타` [MBN포..
방탄 진 `톱 소셜 아트스트상 수상했어요` [MBN포토..
예비엄마 김태희 `행복해요~` [MBN포토]
 
방탄 제이홉 `입가에 미소를 머금고 귀국길` [MBN포..
진-뷔 `K팝 최초 빌보드어워드 수상했어요; [MBN포..
크리스 코넬 장례식 진행…추모 행렬 이어져 [MBN포..
김태희 `반지를 사랑한 미녀` [MBN포토]
 
진-뷔 `톱소셜 아트스트상 받고 신나는 귀국` [MBN..
방탄소년단 진 `톱 소셜 아티스트 상 수상했어요` ..
김태희 `여신 그 자체` [MBN포토]
김태희 `여신은 자체 발광 중` [MBN포토]
 
진-뷔 `빌보드어워드 수상받고 기분좋은 귀국` [MB..
뷔 `빌보드어워드 수상받고 기분좋은 귀국` [MBN포..
김태희 `비주얼 여신` [MBN포토]
김태희 `임신한 배 살짝 가리고~`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