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김혜선 측 “파산절차 진행 중, 체납액 성실히 납부할 것”(전문)

기사입력 2018.03.12 11:59:54 | 최종수정 2018.03.12 14:33:51


 기사의 0번째 이미지

김혜선 파산 절차 사진=DB

[MBN스타 백융희 기자] 배우 김혜선이 파산 절차 진행 중에 있다고 알려진 가운데 소속사 측이 입장을 밝혔다.

김혜선 소속사 아이티이엠은 12일 공식보도자료를 통해 이어 “작년 말 법원의 주선으로 김혜선씨와 채권자가 만나 회생에 대해 여러 차례 조율이 있었으나 결국 채권자가 김혜선씨의 회생절차에 거절 입장을 밝혀 법원에서 파산 선고를 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지난해 김혜선씨는 체납된 세금에 대해서 2017년 한해 8천만 원 가까이 납부했다. 하지만 국세청의 고액체납자 일괄발표로 인해 고의탈세 등의 오해를 받아 심적 고통을 느껴왔다”고 설명했다.

또 소속사 측은 “국세체납은 매년 불어나는 이자로 인해 원금과 이자가 거의 비슷한 수준으로, 이자만 납부하기에도 버거운 상태지만 김혜선씨는 남아있는 체납액을 지금껏 해왔듯이 앞으로도 성실하게 납부해 나갈 것입니다”라고 마무리했다.

앞서 김혜선은 결혼 생활 중 남편의 빚 17억 원을 떠안은 것으로 알려졌다. 또 지난 2012년 전 남편의 빚을 갚기 위해 약 5억 원을 투자했다가 사기를 당한 사실이 전해졌다. 이로 인해 김혜선은 현재 23억 원의 빚을 지게 됐고 파산 절차를 밟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하 소속사 측 공식입장 전문

김혜선씨 소속사 아이티이엠입니다.

오늘 김혜선씨의 파산과 관련한 기사에 대해 회사측의 입장을 말씀드리겠습니다.

그동안 김혜선씨는 채무를 변제하기 위해 열심히 노력하여 왔으나 원금과 불어난 이자를 이기지 못하고 회생절차를 진행해 왔습니다. 파산만은 피해보려고 지난 2년간 김혜선씨는 두 차례에 걸쳐 회생절차를 진행해 왔지만 채권자의 동의를 얻지 못하여 법원의 조정을 받게 되었습니다.

작년 말 법원의 주선으로 김혜선씨와 채권자가 만나 회생에 대해 여러차례 조율이 있었으나 결국 채권자가 김혜선씨의 회생절차에 거절 입장을 밝혀 법원에서 파산 선고를 하게 되었습니다. 이에 현재 파산절차 진행 중에 있습니다.

지난해 김혜선씨는 체납된 세금에 대해서 2017년 한해 8천만원 가까이 납부하였습니다. 하지만 국세청의 고액체납자 일괄발표로 인해 고의탈세 등의 오해를 받아 심적 고통을 느껴왔습니다.

국세체납은 매년 불어나는 이자로 인해 원금과 이자가 거의 비슷한 수준으로, 이자만 납부하기에도 버거운 상태지만 김혜선씨는 남아있는 체납액을 지금껏 해왔듯이 앞으로도 성실하게 납부해 나갈 것입니다.

끝까지 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백융희 기자 byh@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STAGE631 이끌 토니안-배윤정-전홍복 [MBN포토]
에스더-송진아-채리나 ‘STAGE631 개원 축하해요’..
싸이 ‘스테이지631 대박나세요~’ [MBN포토]
씨야 이보람-김연지 ‘시원한 미소’ [MBN포토]
 
토니안-배윤정 ‘STAGE631 최고로 만들게요~’ [MB..
미료의 매력에 매료~ [MBN포토]
싸이 ‘토사장 파이팅’ [MBN포토]
황보 ‘심플하지만 힙하게~’ [MBN포토]
 
강타 ‘토사장 대박 기원!’ [MBN포토]
H.O.T. 이재원 ‘토니안 형 파이팅!’ [MBN포토]
티아라 효민-은정-지연 ‘휴대폰 속 큐리와 함께’..
AG성은, `보컬 트레이너의 꽃미소` [MBN포토]
 
강타, H.O.T. 멤버의 빛나는 의리~ [MBN포토]
H.O.T. 이재원 ‘제가 빠질 순 없죠~’ [MBN포토]
티아라 효민-은정-지연 ‘큐리도 같이 왔어요~’ [..
스누퍼, `토사장님 대박나세요~` [MBN포토]
 
에스더-송진아-채리나 ‘STAGE631 개원 축하해요’..
싸이 ‘스테이지631 대박나세요~’ [MBN포토]
씨야 이보람-김연지 ‘시원한 미소’ [MBN포토]
`스테이지631` 개원 빛내는 스누퍼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