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버닝’ 전종서·스티븐 연, 칸 영화제 韓 매체 인터뷰 불참

기사입력 2018.05.16 01:19:37 | 최종수정 2018.05.16 14:51:42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버닝’ 전종서·스티븐 연 사진=MK스포츠 DB

[MBN스타 신미래 기자] 영화 ‘버닝’에 출연한 전종서와 스티븐 연이 칸 현지에서 진행되는 한국 매체와의 인터뷰에 불참한다.

제71회 칸영화제 공식 경쟁 부문에 초청된 '버닝'의 주연으로 참석하는 스티븐 연과 전종서가 한국 취재진과의 인터뷰를 진행하지 않는다.

스티븐 연은 공식 상영과 공식 기자회견, 영화제 공식매체 인터뷰에만 참여한다. 미국 에이전시 측과 공식 행사만 진행하기로 계약이 됐다는 것.

전종서도 칸 공식 상영, 레드카펫, 공식 기자회견에는 모두 참석하나 한국 취재진 인터뷰에는 참석하지 않는다고 알려졌다.

두 사람이 한국 매체와의 인터뷰를 진행하지 않는다는 것에 대해 일각에서는 앞서 일어난 논란 때문이 아니냐는 말이 나오고 있다.

스티븐 연은 최근 자신의 출연작인 ‘메이햄’을 연출한 조 린치 감독이 자신의 SNS에 올린 욱일기를 입고 있는 소년의 사진에 ‘좋아요’를 눌러 논란이 됐다. 2차 사과문을 올리며 사과했으나 논란은 쉽게 가라앉지 않았다.

그런가 하면 전종서는 지난 15일 인천 인천국제공항 칸 출국길에서 손과 옷으로 얼굴을 가리는 행동을 취해, 의아함을 자아냈고, 논란으로 불거졌다. 이에 소속사 마이컴퍼니 측은 “비공개 일정이었지만 현장에는 취재진들과 일반인들이 같이 모였던 상황이었다. 전종서 씨는 모든 일정이 처음이고, 생경하다 보니 놀라고 당황스러웠던 것 같다. 경험이 있다면 능숙하게 했을 텐데 공항일정조차 처음이다 보니 놀란 마음이 컸던 것으로 보인다. 서툴러 보일 수 있지만 오해가 없었으면 한다”고 해명했다.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장민익 ‘내 공을 받아라’ [포토]
배우 송승헌 ‘꽃미남의 정석’ [MBN포토]
이승우 ‘골!!’ [포토]
이진현 ‘강력한 슈팅’ [포토]
 
송승헌 ‘이리 봐도 저리 봐도 멋져~’ [MBN포토]
배우 송승헌 ‘수줍은 손하트’ [MBN포토]
추가골 넣은 황희찬 [포토]
이승우 ‘막을 수 없을 걸?’ [포토]
 
송승헌 등장이오 [MBN포토]
황의조 ‘짜릿하다!’ [포토]
기뻐하는 이승우 [포토]
헤딩하는 김민재 [포토]
 
‘댄디가이’ 송승헌, 마네킹 비주얼 [MBN포토]
황희찬 ‘추가골 넣고 세레머니’ [포토]
이승우 ‘한일전 이긴다!’ [포토]
황희찬 ‘끝까지 간다’ [포토]
 
배우 송승헌 ‘꽃미남의 정석’ [MBN포토]
이승우 ‘골!!’ [포토]
이진현 ‘강력한 슈팅’ [포토]
황의조 ‘간절한 눈빛’ [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