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M+종영 미리보기] ‘사서고생2’, 고생한 멤버들은 탕진을 즐겨라

기사입력 2018.09.14 15:27:44 | 최종수정 2018.09.14 16:40:50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서고생2’ 종영 사진=JTBC

[MBN스타 안윤지 기자] ‘사서고생2’ 멤버들이 자급자족 스위스 여행의 마지막 날을 맞았다. 열심히 고생한 이들의 탕진을 기대해도 좋다.

14일 자정 방송되는 JTBC2 ‘사서고생2:팔아다이스’ (이하 ‘사서고생2’)가 드디어 대단원의 막을 내린다.

이날 방송에서는 멤버들이 마지막 장사를 성공리에 마치는 모습이 그려진다. 또한 마지막 날을 기념하며 최고의 전망을 자랑하는 레스토랑에서 만찬을 즐기는 ‘팔아다이스’ 5인방의 모습이 담길 예정이다.

스위스 현지에서 진행된 ‘사서고생2’ 녹화에서 멤버들은 그 동안 비용 걱정으로 제대로 된 끼니를 먹어보지 못했던 아쉬움을 풀기 위해 호기롭게 레스토랑에 들어섰다.

멤버들은 “전 재산을 다 써보자”며 지금까지 번 돈을 올인할 생각에 들떴다. 하지만 금세 높은 스위스 물가에 꼬리를 내리고 빵 한 쪽도 나눠 먹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멤버들은 여행 중 끈끈해진 서로간의 우정을 확인하며 여정을 마무리했다. 멤버들은 “벌써 끝이냐”라며 이별의 아쉬움을 드러냈다. 특히 막내 종현은 “저의 파라다이스는 형, 누나들이었다”며 멤버들을 향한 애정을 표현해 감동을 자아냈다. 안윤지 기자. gnpsk1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신성일 빈소 조문하는 김동호 전 위원장 [MBN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원로배우 최불암, 두 눈에 슬픔 가득 [MBN포토]
유지태 ‘가만히 서있어도 화보’ [포토]
김혜수 ‘고품격 섹시’ [포토]
김혜수 ‘과감 의상도 완벽 소화 [포토]
 
故 신성일 빈소, 조문객 맞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촉촉한 눈빛’ [포토]
유지태 ‘여심 녹이는 미소’ [포토]
김혜수 ‘블랙 카리스마’ [포토]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장민익 ‘내 공을 받아라’ [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송승헌 ‘이리 봐도 저리 봐도 멋져~’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