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한승연·신현수 ‘열두밤’, 첫 방송 앞두고 청춘 케미 예고 [M+미리보기]

기사입력 2018.10.12 14:01:58 | 최종수정 2018.10.12 16:51:13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한승연 신현수 ‘열두밤’ 첫방송 사진=채널A

[MBN스타 안윤지 기자] 배우 한승연, 신현수가 ‘열두밤’ 첫 방송을 앞두고 속마음을 공개했다.

12일 채널A 미니시리즈 ‘열두밤’ 측은 주연 배우 한승연과 신현수가 첫 방송을 앞두고 시청자들에게 보낸 메시지를 공개했다.

한유경 역을 맡은 한승연은 “지금까지 해온 캐릭터들보다 ‘한승연’이 많이 들어간 캐릭터를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아서 긴장되기도 하고 설레기도 한다. 저에게는 익숙한 제 모습이지만 그동안 밝고 활기찬 모습들을 봐오셨던 분들에게는 낯설 수도 있겠다는 생각도 든다”며 조심스러운 마음을 밝혔다.

이어 “진지하고 정적인 모습을 처음으로 선보이는 작품이다. 이번 ‘열두밤’을 통해 조금은 스펙트럼이 있는 연기자구나 여겨질 수 있도록 색다른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다”며 단단함이 느껴지는 당부 메시지를 전했다.

차현오로 분하는 신현수는 “극 중 현오의 8년을 표현하면서 저 역시도 시간을 여행하고 있다는 느낌이 들었다. ‘열두밤’이 아직도 끝나지 않은 여행 같이 느껴진다”며 작품에 대한 깊은 애정을 드러냈다.

또한 “신현수라는 배우가 2010년, 2015년, 2018년 시간의 흐름에 따라 변화하는 인물을 어떻게 표현해낼지 지켜봐주시면 좋을 것 같다. 시청자분들이 다음 이야기를 더욱 궁금해 하고 기대감을 가질 수 있도록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해 연기하겠다”고 포부를 드러내 첫 방송을 기다려지게 만들고 있다.

‘열두밤’은 2010년, 2015년, 2018년 세 번의 여행 동안 열두 번의 밤을 함께 보내게 되는 두 남녀의 여행 로맨스를 그리는 드라마다. 뉴욕 출신의 사진작가 지망생 한유경(한승연 분)과 도쿄 출신의 무용수 지망생 차현오(신현수 분), 두 이방인이 ‘낯선 서울’에서 펼치는 감성 촉촉한 청춘 멜로를 예고하고 있다.

이처럼 한승연과 신현수의 새로운 연기 변신과 설레는 청춘 케미를 예고하고 있는 채널A 미니시리즈 ‘열두밤’은 오늘(12일) 밤 11시 첫 방송 된다. 안윤지 기자 gnpsk1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이나영, `귀엽게 볼빵빵` [MBN포토]
이종석, `성공한 이나영 덕후의 미소` [MBN포토]
유승옥, `그림자 조차 섹시해` [MBN포토]
유승옥, ‘유승옥 BODYMEMO’ 대표의 첫 인사 [MBN..
 
이나영, `수줍은 미소` [MBN포토]
`바디메모` 유승옥 대표, `(주)씨앤씨 글로벌 홀딩..
유승옥, `바디메모` 런칭과 동시에 1020억 수출계약..
유승옥, `완벽한 S라인 몸매` [MBN포토]
 
`로맨스는 별책부록` 이나영, `감각적인 귀걸이 스..
유승옥, WECA와 전 세계 난민 어린이를 위한 `나눔..
`바디메모` 제품 소개하는 유승옥 대표 [MBN포토]
유승옥, `자신감 넘치는 미소` [MBN포토]
 
이나영, `센슈얼한 주얼리 스타일링` [MBN포토]
유승옥, `우아함이 묻어나는 미모` [MBN포토]
유승옥, `마음도 따뜻한 미소천사` [MBN포토]
이나영, `레던드 미소천사` [MBN포토]
 
이종석, `성공한 이나영 덕후의 미소` [MBN포토]
유승옥, `그림자 조차 섹시해` [MBN포토]
유승옥, ‘유승옥 BODYMEMO’ 대표의 첫 인사 [MBN..
이나영, `자신감 넘치는 발걸음`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