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왕→로봇 변신”…‘절대그이’ 여진구가 보여줄 색다른 모습(종합)

기사입력 2019.05.15 15:36:54 | 최종수정 2019.05.15 17:10:58


 기사의 0번째 이미지

SBS 새 수목드라마 ‘절대그이’ 여진구, 방민아, 홍종현, 최성원, 홍서영 사진=MK스포츠 천정환 기자

‘절대그이’ 여진구와 왕에서 로봇으로 변신, 새로운 모습을 선보인다.

15일 서울 양천구 목동SBS에서는 SBS 새 수목드라마 ‘절대그이’의 제작발표회가 개최된 가운데 정정화 PD, 여진구, 방민아, 홍종현, 최성원, 홍서영이 참석했다.

연인용 피규어 제로나인-0.9.(여진구 분), 사랑의 상처로 강철 심장이 되어버린 특수 분장사 엄다다(방민아 분), 그리고 사랑을 놓치고 속앓이를 하는 까칠한 듯 여린 톱스타 마왕준(홍종현 분)이 펼치는 ‘스펙터클 로맨틱 코미디다.

‘절대그이’를 연출한 정정화 감독은 “‘절대그이’는 최근 볼 수 있던 로맨스코미디 드라마와 달리 순수하고 지고지순한 사랑을 다루고 있다. 사랑의 본질은 상대를 좋아하는 마음을 표현하는 거라고 생각한다. 휴먼 로이드 영구를 통해 사랑을 다시 생각하고 그 과정을 재미있게 볼 수 있는 드라마다”라며 다른 드라마와 달리 ‘사랑의 본질’에 집중했음을 전했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SBS 새 수목드라마 ‘절대그이’ 여진구 사진=MK스포츠 천정환 기자


만화가 와타세 유우의 동명의 일본만화를 원작으로 한 ‘절대그이’. 정 감독은 “이 작품이 기획 된지 10년이 됐다. 제작은 작년에 촬영했다. 원작에서 연인용 로봇, 피규어만 가지고 오고 다 재창조됐다. 등장인물 원작과 다른 재창조물이다. 일본 만화 원작은 일본 피규어 같은데 (‘절대그이’에서는) 최근 트렌드에 맞게 인간의 감정을 배워나가며 인간을 표현해내는 로봇을 했다”라며 “다른 작품으로써 재밌게 볼 수 있을 것이다”며 원작과의 차별점에 대해 털어놨다.

‘절대그이’에 앞서 ‘너도 인간이니’ ‘로봇이 아니야’ ‘보그맘’ 등 로봇이 등장하는 다양한 작품들이 나온 바 있기에 로봇이라는 소재는 더 이상 신선하지 않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절대그이’ 측은 스토리의 힘이 있다며 자부했다.

특히 여진구는 “‘절대그이’는 요즘 본 로맨스, 로맨스 코미디에서 다룬 적 없다고 생각한 순수하고 맹목적인 사랑을 다뤘다. 많은 분들이 재밌게 봐주실 수 있겠다고 생각했다. 영구의 순수한 마음과 인간들의 복잡한 마음이 마닿으면서 영구에게 어떤 변화가 찾아올지 궁금함을 자아냈다”며 스토리의 강점을 언급했다.

아울러 여진구는 “‘터미네이터’ ‘에이아이’ 등 여러 가지 로봇, 설정을 가진 작품들을 토대로 감독님과 이야기를 나눴다. ‘절대그이’가 어떤 방향성으로 나아가야할 지 많이 신경 썼다. 우선 처음으로 신경을 썼던 점은 단순 로봇과 인간의 사랑이야기가 아닌 로봇과 인간을 떠난 감정에서 오는 힐링과 치유, 재미가 있었으면 했다. 그래서 로봇처럼 딱딱한 음색은 버려야겠다 싶었다. 어떻게 성장하고 그 감정을 표현할 지에 대해 중점으로 뒀다”고 말했다.

여진구 외에도 방민아, 홍종현, 최성원, 홍서영도 순수한 영구의 사랑에 감명을 받았다고 털어놨다. 로코 장르의 드라마인 만큼 배우들의 분위기도 좋았다며, 작품에 대한 강한 신뢰를 전했다.

올해 초 ‘왕이 된 남자’에서 왕을 선보인 여진구가 로봇으로 변신했다. 단순한 로봇과 인간의 사랑이야기가 아닌 사랑의 본질이라는 무거운 메시지를 재미있게 전달할 수 있을지 기대가 모아진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실베스터 스탤론, 주먹 불끈 쥐고~ [MBN포토]
올랜도 블룸 ‘훈훈함의 정석’ [MBN포토]
킴벌리 가너, 칸에서도 빛난 무결점 몸매 [MBN포토]
레아 세이두 ‘칸 빛내는 완벽 옆태~’ [MBN포토]
 
실베스터 스탤론, 파즈 베가와 ‘칸 빛내는 다정함..
올랜도 블룸-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멋짐 대결’..
‘악인전’ 파이팅 [MBN포토]
레아 세이두 ‘과감한 칸 레드카펫 패션’ [MBN포토..
 
실베스터 스탤론 ‘람보의 거대한 팔’ [MBN포토]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중후한 매력’ [MBN포토]
‘예정화♥’ 마동석, 마요미표 하트~ [MBN포토]
‘악인전’ 주역들, 칸 정상에서 ‘주먹 불끈’ [M..
 
자스민 툭스 ‘과감한 앞트임 드레스’ [MBN포토]
킴벌리 가너 ‘멀리서 봐도 화려’ [MBN포토]
아드리아나 리마 ‘카리스마 풀충전’ [MBN포토]
‘악인전’ 마동석, 칸 정상에서 묵직한 미소 [MBN..
 
올랜도 블룸 ‘훈훈함의 정석’ [MBN포토]
킴벌리 가너, 칸에서도 빛난 무결점 몸매 [MBN포토]
레아 세이두 ‘칸 빛내는 완벽 옆태~’ [MBN포토]
‘악인전’ 마동석·김무열·김성규 ‘칸 영화제 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