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정국 열애설’ 타투샵 “악플러들로 인해 정신과 치료…책임 물게 할 것”(전문)

기사입력 2019.10.13 19:35:59 | 최종수정 2019.10.14 10:27:11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정국 열애설 타투샵 공식입장 전문 사진=DB(정국)

방탄소년단 멤버 정국과 열애설이 불거진 타투이스트가 속한 타투샵이 악플러의 피해를 호소하며, 악플러들에 경고했다.

방탄소년단 멤버 정국과 열애설이 불거진 타투이스트가 속한 타투샵 측은 공식 SNS를 통해 “한 달이상 지난 지금까지 매시간 이런 메시지(악플)를 받고, 샵이 신고당하고 경찰서에 조사를 받으러다니고 계속 정신과치료를 받으며 잠도 매일 몇 시간 못자고 술로 지내며 앞으로도 이렇게 지내라는건가요? 또 계속해서 저희뿐만 아니라 가족, 친구, 지인들이 비난받고 욕먹고 협박을 받는걸 지며만 보고 있으라는건가요?”라며 악플러로 인해 고통을 받고 있다고 토로했다.

이어 정국의 열애설에 대해 “절대 거짓이며, 이니셜타투도 절대 아니며, 모든 관련사진과 영상은 샵 식구들이 유출한게 절대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또 정국과 열애설이 불거진 타투이스트에 대해서는 “해당 여자아이는 그저 그림 그리고 자신의 일을 열심히 하는 여러분들과 비슷한 나이의 밝고 착한 평범한 아이다. 또한 저희는 BTS와 정국의 자료를 단 하나 올린 적이 없으며 그런 걸로 비지니스를 할 생각도 없습니다. 오히려 정체모를 악플러들로 인해서 더 부각되고 더 퍼져나가고 있다”고 말했다.

아울러 타투샵 측은 “악플러들의 행보나 활동이름, 활동지점들을 몇몇 팬들에게 자세히 들었으며 최대한 추적할 수 있는 데까지 추적하고 찾아내어 모든 책임을 지게 할 거다”라며 “힘이 되어준 BTS 팬들에게 감사하고, 오해로 인한 언행에 관해서 진심으로 사과드린다. 앞으로의 질문에 답은 하지 않을 것이고, 궁금한 부분도 많으시겠지만 시간이 조금 지나면 빅히트 회사와 정국에 의해서 자연스럽게 밝혀질 것이다”고 덧붙였다.

다음은 타투샵 SNS에 올라온 글 전문

하루에도 수백통씩 받는 메세지들 입니다.

어제 많은 방탄 팬들과 여러가지 대화를 했습니다. 그래서 저희를 비난하고 협박하는 사람들이 대부분 BTS 팬들이 아니란것도 알았습니다.

처음 빅히트 회사가 우리에게 당부한 조언대로 우리가 아무말 하지 않았으면 조금 더 쉽게 넘어가고 조용했을거라 생각합니다.. 그렇지만 그럼 한달이상 지난 지금까지 매시간 이런 메세지를 받고, 샵이 신고당하고 경찰서에 조사를 받으러다니고 계속 정신과치료를 받으며 잠도 매일 몇시간 못자고 술로 지내며 앞으로도 이렇게 지내라는건가요? 또 계속해서 저희뿐만 아니라 가족, 친구, 지인들이 비난받고 욕먹고 협박을 받는걸 지며만 보고 있으라는건가요?

저희는 빅히트 회사에 조언과 대처에 대해 계속 연락을 했었습니다. 초기에 유감을 표하며 절대 입을 닫고 있으라는 조언을 주면서 무조건 시간이 지나면 괜찮아질거라고 한 그 말을 무조건 믿고 따랐습니다. 그리고 차후에 당연히 적절한 대처나 대변을 해줄거라 생각했구요.

회사에서는 결국 마지막엔 정국의 휴가중에 일어난 일들이라서 전적으로 책임이 없음을 말하고 연락이 없습니다. 마지막 통화에서는 오히려 어떤 보상을 바라는 사람들처럼 몰고가기에 절대 필요없다고 말했으며 바란적도 없다고 단호하게 말했습니다.

그동안 저희는 엄청난 상처와 피해를 입었고 지금은 점점 더 큰 피해를 입고 있습니다.

그래서 어제 고심끝에 메신저로 일부 팬들에게 저희 사정을 말한겁니다.

극히 일부지만 궁금해하시는 사실을 말했습니다. 많은 대화끝에 비난, 협박, 신고 등은 대부분 BTS 팬을 가장한 악플러들임을 알고, 저희를 걱정하고 대신 사과해주시는 팬분들이 훨씬 많다는 것도 알았습니다.

그렇지만 샵의 엄청난 피해와 계속되는 비난과 협박 등은 앞으로도 계속될거라고 생각합니다.

다시한번 말씀드립니다!

00와 정국의 열애설은 절대 거짓이며, 이니셜타투도 절대 아니며, 모든 관련사진과 영상은 샵 식구들이 유출한게 절대 아닙니다.

00라는 여자아이는 그저 그림그리고 자신의 일을 열심히 하는 여러분들과 비슷한 나이의 밝고 착한 평범한 아이입니다.

또한 저희는 BTS와 정국의 자료를 단 하나 올린 적이 없으며 그런걸로 비지니스를 할 생각도 없습니다. 오히려 정체모를 악플러들로 인해서 더 부각되고 더 퍼져나가고 있습니다.

악플러들의 행보나 활동이름, 활동지점들을 몇몇 팬들에게 자세히 들었으며 최대한 추적할 수 있는 데까지 추적하고 찾아내어 모든 책임을 지게 할겁니다.

힘이 되어준 BTS 팬들에게 감사하고, 오해로 인한 언행에 관해서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앞으로의 질문에 답은 하지않을것이고, 궁금한 부분도 많으시겠지만 시간이 조금 지나면 빅히트 회사와 정국에 의해서 자연스럽게 밝혀질 것입니다.

회사와 정국과의 연락 또한 안한 지 꽤 되었습니다.

어치피 안좋은 말들은 또 정체모를 이상한 계정으로 올라올 것을 압니다. 그들 또한 말은 바로하는 척하지만 떳떳하지 못하고 눈치보느라 무서울테니까요.

마지막으로 특히 욕설과 비난 협박에 관해선 BTS 팬들이 아니라 비겁한 관종 악플러 라고 여기고 일체 대응하지 않겠습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김소유 ‘환호하는 관객에게 손인사’ [MBN포토]
차정원 ‘밑에서 봐도 굴욕 없네~’ [MBN포토]
노광식 ‘드라마 시크릿으로 곧 만나요~’ [MBN포토..
김은수 ‘우월한 기럭지 뽐내며~’ [MBN포토]
 
트롯가수 김소유 ‘믿고 듣는 가창력’ [MBN포토]
차정원 ‘돋보이는 옆라인’ [MBN포토]
이고은 ‘조보아 언니와 닮았나요?’ [MBN포토]
김은수 ‘드라마 시크릿 훈훈 담당’ [MBN포토]
 
차정원 ‘우아한 손인사’ [MBN포토]
차정원 ‘심쿵 눈맞춤’ [MBN포토]
류승수 ‘인형 든 꽃다발 선물에 미소 활짝’ [MBN..
정연주 ‘쫑파티룩은 핑크 계열로~’ [MBN포토]
 
차정원 ‘화사한 미모’ [MBN포토]
노광식 ‘논현동 밝히는 훈훈한 미소~’ [MBN포토]
류승수 ‘시원한 눈웃음~’ [MBN포토]
박해진 ‘꽃을 든 남자의 정석’ [MBN포토]
 
차정원 ‘밑에서 봐도 굴욕 없네~’ [MBN포토]
노광식 ‘드라마 시크릿으로 곧 만나요~’ [MBN포토..
김은수 ‘우월한 기럭지 뽐내며~’ [MBN포토]
박해진 ‘달달한 손하트~’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