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열일’ 배우②] 정소민, 애봉이→취준생→아저씨 ‘변신의 귀재’

기사입력 2017.03.13 08:50:08 | 최종수정 2017.03.13 13:38:06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드라마 ‘마음의 소리’ ‘아버지가 이상해’, 영화 "아빠는 딸" 스틸 사진=KBS2, 메가박스

[MBN스타 신미래 기자] 청순하고, 밝은 분위기로 많은 사랑을 받은 배우 정소민이 2017년 상반기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꽉 잡았다.

정소민은 2010년 드라마 ‘나쁜 남자’로 데뷔해 ‘장난스러운 KISS’ ’우리가 결혼할 수 있을까’ ‘빅맨’ ‘디데이’ ‘마음의 소리’ 등 수많은 작품에서 출연하며 다채로운 캐릭터를 맡았다. 특히 이전 작품인 KBS2 ‘마음의 소리’에서는 애봉이 역으로 출연해 동명원작 캐릭터와 완벽한 싱크로율을 과시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 그는 청초한 매력부터 귀여움까지 다양한 모습을 선보이며 이광수(조석 역)과 유쾌한 커플 케미를 발산해 안방극장에 웃음을 안겼다.

코미디도 완벽하게 소화한 정소민은 KBS2 ‘아버지가 이상해’와 영화 ‘아빠와 딸’에서 극과 극 모습을 뽐낸다. ‘아버지가 이상해’에서 31세 취준생 변미영을 맡은 그는 지난 4회 방송분에서는 온갖 자격증 섭렵과 수많은 면접 탈락의 고배 끝에 고스펙 경쟁자들을 제치고 당당히 대형 엔터테인먼트사 면접에 합격한 모습을 그리며 취준생들의 현실을 사실적으로 표현해내 시청자들의 공감을 얻었다.

안방극장에서 현실적인 청춘을 표현해냈다면 오는 4월 개봉하는 ‘아빠와 딸’에서는 교복 입은 아저씨로 변신한다. ’아빠는 딸’은 하루아침에 아빠와 딸의 몸이 바뀌면서 사생활은 물론 마음까지 엿보게 되는 코미디 영화다. 정소민은 자신의 아빠(윤제문 분)와 몸이 바뀌어 교복 입은 아저씨로 변신하며 ‘아재미’를 과시한다.

짧은 교복 치마에도 불구 팔자걸음으로 당당하게 계단을 올라가거나 밴드부 동아리 오디션에서 통기타와 함께 왕년의 놀아본 실력을 십분 발휘하는 등 아저씨를 리얼하게 표현해내 웃음을 안길 예정이다.

김형협 감독은 “역할에 몰입해 열정적이지만 너무 오버스럽지 않은 연기를 보여줘 기대 이상의 결과물이 나왔다”며 정소민의 연기에 만족해한 바 있다.

또 평소 예능에 많이 출연하지 않았던 정소민이 최근 예능 프로그램 ‘아는 형님’ ‘내 귀에 캔디2’에 연이어 출연하며 신선한 매력을 선보이기도 했다. 특히 tvN ‘내 귀에 캔디2’에서는 정소민이 달달한 목소리로 황치열과 통화를 이어가며 설렘을 증폭시켜 뜨거운 관심을 모았다.

브라운관과 스크린에서 다양한 활동으로 사랑스러운 매력부터 털털하고 인간미 넘치는 매력까지 선보이며 다양한 분야에서의 활약을 예고했다.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하지원 `온몸 초밀착 시스루 드레스` [MBN포토]
고원희-전석호 `설레는 입장` [MBN포토]
이영하 `전주영화제 참석` [MBN포토]
신동미 `반가운 손인사` [MBN포토]
 
하지원 `과감히 뽐낸 몸매` [MBN포토]
김소이 `최강 동안` [MBN포토]
이영아-전무송 `전주영화제 즐겨요~` [MBN포토]
신동미 `아름다운 드레스 자태` [MBN포토]
 
하지원 `전주에 뜬 여신` [MBN포토]
김선영 `가슴에 노란리본 달고~` [MBN포토]
이일화 `예쁜 미소~` [MBN포토]
오달수 `전주영화제 왔어요` [MBN포토]
 
고원희 `눈부신 미소` [MBN포토]
지안-송재호 `다정하게~` [MBN포토]
장미희 `아름다운 전주영화제` [MBN포토]
박해일 `반가워요 전주~` [MBN포토]
 
고원희-전석호 `설레는 입장` [MBN포토]
이영하 `전주영화제 참석` [MBN포토]
신동미 `반가운 손인사` [MBN포토]
수애 `고운 미소`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