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하리수 “한서희, 트렌스젠더 언급…아쉬운 마음”

기사입력 2017.11.13 11:05:20 | 최종수정 2017.11.13 17:26:41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하리수 한서희 발언 사진=MBN스타 DB

[MBN스타 백융희 기자] 방송인 하리수가 결국 사과했다.

하리수는 13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죄송합니다”라는 문구가 적힌 이미지와 글을 게재했다. 그는 “(한서희 관련)기사를 보고 많이 속상했다”면서 “어느 트렌스젠더와 개인적으로 나눈 이야기 캡처본과 본인 인스타에 남긴 글, 성기에 대한 글들, 주민번호와 자궁에 대한 글들을 보면서 꼭 이렇게 까지 했어야 했나 하고 안타깝고 아쉬웠다. 지금도 같은 마음”이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스스로 한마디 한마디에 책임감이 크다는 걸 다시 한 번 느낀다. 인권에 대한 이야기 보다 그런 일을 굳이 공개적으로 말할 필요는 없지 않았나 하는 마음 이었다”고 거듭 강조한 후 “다시 한 번 여성인권에 앞장서시고 힘쓰는 모든 분들께 죄송하단 말씀 드린다”고 덧붙였다.

이날 하리수는 가수 지망생 한서희가 쓴 글 전문 캡처 화면을 SNS에 게재하며 “본인이 공인이라는 연예인 지망생이라면 본인의 발언이 미칠 말의 무게가 얼마가 큰가를 생각해 봐야 할 것 같다. 그냥 이 사람의 인성도, 저지른 행동도 참으로 안타까울 뿐”이라고 공개 저격했다.

앞서 한서희는 자신의 SNS에 “트랜스젠더는 여성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면서 “우리가 벗으려고 하는 온갖 코르셋들을 벗지는 못할망정 더 조이기만 하고, 여성들의 여성상을 그들이 정한 ‘여성스러움’이라는 틀 안에 가두고 그들만의 해석으로 표현함으로써 진짜 여성들이 보기에 불편함만 조성한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한서희는 빅뱅 탑과 대마초 흡연으로 파문을 일으켰던 가수 지망생이다. 앞서 SNS 등을 통해 페미니스트 선언을 한 바 있다.

백융희 기자 byh@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장민익 ‘내 공을 받아라’ [포토]
배우 송승헌 ‘꽃미남의 정석’ [MBN포토]
이승우 ‘골!!’ [포토]
이진현 ‘강력한 슈팅’ [포토]
 
송승헌 ‘이리 봐도 저리 봐도 멋져~’ [MBN포토]
배우 송승헌 ‘수줍은 손하트’ [MBN포토]
추가골 넣은 황희찬 [포토]
이승우 ‘막을 수 없을 걸?’ [포토]
 
송승헌 등장이오 [MBN포토]
황의조 ‘짜릿하다!’ [포토]
기뻐하는 이승우 [포토]
헤딩하는 김민재 [포토]
 
‘댄디가이’ 송승헌, 마네킹 비주얼 [MBN포토]
황희찬 ‘추가골 넣고 세레머니’ [포토]
이승우 ‘한일전 이긴다!’ [포토]
황희찬 ‘끝까지 간다’ [포토]
 
배우 송승헌 ‘꽃미남의 정석’ [MBN포토]
이승우 ‘골!!’ [포토]
이진현 ‘강력한 슈팅’ [포토]
황의조 ‘간절한 눈빛’ [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