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프로미스나인, 시구·시타 나선다…두산 VS 기아戰서 치어걸 변신

기사입력 2018.06.29 13:28:07 | 최종수정 2018.06.29 17:14:42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프로미스나인 시구 시타 사진=프로미스나인

[MBN스타 손진아 기자] 걸그룹 프로미스나인(fromis_9)이 데뷔 첫 프로야구 시구, 시타에 나선다.

프로미스나인(노지선, 송하영, 이새롬, 이채영, 이나경, 박지원, 이서연, 백지헌)은 29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리는 2018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 기아 타이거즈의 시구, 시타자로 발탁됐다.

팀의 대표로 이나경이 마운드에 올라 시구를, 송하영이 배트를 들고 타석에 들어서 시타를 맡는다. 다른 멤버들도 야구장에서 두 사람의 시구, 시타를 응원할 예정이다.

5회말 종료 직후인 클리닝타임에는 프로미스나인 전 멤버가 홈팀 응원 단상에 올라 수많은 관중이 지켜보는 앞에서 깜짝 공연을 펼친다.

프로미스나인은 단상 위에서 미니 2집 타이틀곡 ‘두근두근(DKDK)’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며, 치어리더 못지않은 절도 있고 힘찬 퍼포먼스로 보는 이들의 마음을 훔칠 전망이다.

최근 두 번째 미니앨범 ‘To. Day’를 발매한 프로미스나인은 타이틀곡 ‘두근두근(DKDK)’으로 활발한 음악방송 활동을 펼치며 달콤청량한 매력을 전달하고 있다. 지난주에는 멤버들이 직접 준비한 ‘THE 100’ 미니 콘서트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하며 팬들에게 뜻 깊은 선물을 선사했다.

한편, 뉴제너레이션 걸그룹으로서 한 단계씩 성장하고 있는 ‘새싹돌’ 프로미스나인은 ‘두근두근(DKDK)’으로 활발한 활동을 계속 이어갈 예정이다.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신성일 빈소 조문하는 김동호 전 위원장 [MBN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원로배우 최불암, 두 눈에 슬픔 가득 [MBN포토]
유지태 ‘가만히 서있어도 화보’ [포토]
김혜수 ‘고품격 섹시’ [포토]
김혜수 ‘과감 의상도 완벽 소화 [포토]
 
故 신성일 빈소, 조문객 맞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촉촉한 눈빛’ [포토]
유지태 ‘여심 녹이는 미소’ [포토]
김혜수 ‘블랙 카리스마’ [포토]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장민익 ‘내 공을 받아라’ [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송승헌 ‘이리 봐도 저리 봐도 멋져~’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