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김민교, 딩크족 선언 “아이 낳고 안 낳고는 알아서 할게요” [M+★SNS]

기사입력 2018.10.09 11:58:11 | 최종수정 2018.10.09 17:04:39


 기사의 0번째 이미지

김민교 딩크족 사진=‘야간개장’ 방송 캡처

[MBN스타 김솔지 기자] 배우 김민교가 자녀 계획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김민교는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야간개장 재미있게 보셨나요? 어떤 일이든 후회와 행복은 같이 옵니다. 아이를 낳고 안 낳고는 저희가 알아서 할께요”라는 글을 남겼다.

이어 “오늘도 제 가족과 저의 행보를 응원해주는 분들을 위해 새벽부터 최신유행프로그램 촬영 중. 저 없이 12시간 서있을 우리 가족들이 걱정입니다”라고 덧붙였다.

김민교는 지난 8일 SBS플러스 ‘야간개장’에 출연해 딩크족임을 밝혔다.

이날 방송에서 김민교는 “자녀 계획을 확실히 상의 후 결혼했다”면서 “처음에는 내가 아내를 설득했는데, 지금은 아내가 더 확고해졌다”고 얘기했다.

또한 “내가 늦으니까 아이라도 있으면 아내가 덜 심심하지 않을까 생각했다. 아내한테 ‘낳을래?’라고 물어본 적도 있다”고 말했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기생충’ 황금종려상, 역사적인 순간 [MBN포토]
송강호-봉준호 감독 ‘칸영화제의 주인공’ [MBN포..
장쯔이, 봉준호 감독에 축하 포옹 [MBN포토]
‘기생충’ 봉준호 감독, 황금종려상 들고~ [MBN포..
 
‘칸영화제 주인공’ 봉준호 감독 [MBN포토]
봉준호 감독, 장쯔이 포옹에 깜짝 [MBN포토]
닐 슈나이더, 칸 영화제 빛내는 훈훈한 외모~ [MBN..
봉준호 감독-송강호, 황금종려상 호명에 진한 포옹..
 
‘기생충’ 봉준호 감독-송강호 ‘황금종려상 트로..
봉준호 감독 ‘송강호, 위대한 배우이자 나의 동반..
봉준호 감독, 韓 최초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MBN포..
실베스터 스탤론, 주먹 불끈 쥐고~ [MBN포토]
 
봉준호 감독 ‘송강호에게 영광을~’ [MBN포토]
송강호 ‘기쁨의 순간’ [MBN포토]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한 봉준호 감독 [MBN포토]
실베스터 스탤론, 파즈 베가와 ‘칸 빛내는 다정함..
 
송강호-봉준호 감독 ‘칸영화제의 주인공’ [MBN포..
장쯔이, 봉준호 감독에 축하 포옹 [MBN포토]
‘기생충’ 봉준호 감독, 황금종려상 들고~ [MBN포..
실베스터 스탤론 ‘람보의 거대한 팔’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