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김민교, 딩크족 선언 “아이 낳고 안 낳고는 알아서 할게요” [M+★SNS]

기사입력 2018.10.09 11:58:11 | 최종수정 2018.10.09 17:04:39


 기사의 0번째 이미지

김민교 딩크족 사진=‘야간개장’ 방송 캡처

[MBN스타 김솔지 기자] 배우 김민교가 자녀 계획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김민교는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야간개장 재미있게 보셨나요? 어떤 일이든 후회와 행복은 같이 옵니다. 아이를 낳고 안 낳고는 저희가 알아서 할께요”라는 글을 남겼다.

이어 “오늘도 제 가족과 저의 행보를 응원해주는 분들을 위해 새벽부터 최신유행프로그램 촬영 중. 저 없이 12시간 서있을 우리 가족들이 걱정입니다”라고 덧붙였다.

김민교는 지난 8일 SBS플러스 ‘야간개장’에 출연해 딩크족임을 밝혔다.

이날 방송에서 김민교는 “자녀 계획을 확실히 상의 후 결혼했다”면서 “처음에는 내가 아내를 설득했는데, 지금은 아내가 더 확고해졌다”고 얘기했다.

또한 “내가 늦으니까 아이라도 있으면 아내가 덜 심심하지 않을까 생각했다. 아내한테 ‘낳을래?’라고 물어본 적도 있다”고 말했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이제훈 ‘애교만점 미소에 꽃까지~ 심쿵 비주얼’ ..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신성일 빈소 조문하는 김동호 전 위원장 [MBN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원로배우 최불암, 두 눈에 슬픔 가득 [MBN포토]
유지태 ‘가만히 서있어도 화보’ [포토]
김혜수 ‘고품격 섹시’ [포토]
김혜수 ‘과감 의상도 완벽 소화 [포토]
 
故 신성일 빈소, 조문객 맞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촉촉한 눈빛’ [포토]
유지태 ‘여심 녹이는 미소’ [포토]
김혜수 ‘블랙 카리스마’ [포토]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장민익 ‘내 공을 받아라’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