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故 조민기 아내, 생일 축하→돌연 삭제 ‘갑론을박’…“2차 가해” VS “그래도 가족”

기사입력 2018.11.07 05:01:02 | 최종수정 2018.11.07 11:33:12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조민기 아내 사진=DB

[MBN스타 김솔지 기자] 故(고) 조민기 아내 김 씨가 남편 조민기의 생일 축하 글을 올렸다가 돌연 삭제했다. 이에 대해 누리꾼들은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지난 5일 김 씨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생일 축하합니다. 당신의 생일을 축하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배경은 고 조민기의 묘소다. 김 씨는 고인의 생일을 축하하기 위해 케이크와 커피, 담배, 양주 등을 묘소에 놓아두었다.

이후 해당 글은 온라인 커뮤니티에 확산됐고, 누리꾼들의 비난이 쏟아졌다. 논란을 남긴 채 세상을 떠난 고인의 생일을 공개적으로 축하했다며 김 씨의 행동은 피해자들에 대한 2차 가해가 될 수 있다며 지적했다.

반면 유족 입장에서 고인의 생일을 챙길 수도 있지 않느냐는 여론도 존재했다. 결국 김 씨는 논란이 커지자 해당 게시글을 삭제하고, SNS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했다.

한편 조민기는 청주대학교 연극학과 교수로 재직하던 중 다수의 학생을 성추행했다는 혐의를 받았다. 학교에서는 면직 처분을 받았고 경찰 소환조사 사흘 앞둔 지난 3월 9일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조민기는 유서를 통해 “모든 것이 내 불찰이다. 엄격한 교수가 될 수밖에 없었고 사석에서 풀어주려고 한 것”이라며 “모멸감이나 수치심으로 느꼈을 후배들에게 그리고 가족에게 사죄한다”고 말했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신성일 빈소 조문하는 김동호 전 위원장 [MBN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원로배우 최불암, 두 눈에 슬픔 가득 [MBN포토]
유지태 ‘가만히 서있어도 화보’ [포토]
김혜수 ‘고품격 섹시’ [포토]
김혜수 ‘과감 의상도 완벽 소화 [포토]
 
故 신성일 빈소, 조문객 맞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촉촉한 눈빛’ [포토]
유지태 ‘여심 녹이는 미소’ [포토]
김혜수 ‘블랙 카리스마’ [포토]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장민익 ‘내 공을 받아라’ [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송승헌 ‘이리 봐도 저리 봐도 멋져~’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