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김미화, 개막식 중계 논란 재사과...“부적절한 사과문, 생각 짧았다”(전문)

기사입력 2018.02.11 18:01:12 | 최종수정 2018.02.12 11:30:42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허승옥, 김미화 사진=김미화 SNS

[MBN스타 신미래 기자] 김미화가 ‘2018 평창 동계올림픽’ 개막식 중계 논란에 관해 다시 한 번 공식사과 했다.

김미화는 11일 오후 자신의 SNS에 “부적절한 사과문으로 오히려 논란을 키웠다. 생각이 짧았다. 깊은 사과드린다”라며 “선의의 쓴소리를 해주셨던 많은 분들께 실망을 안겨드려 죄송하다. 이를 계기로 좀 더 반성하며 낮아지는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사과문을 게재했다.

앞서 이날 오전 김미화는 자신의 SNS를 통해 “‘가랑비에 속옷 젖는다’더니 일부 비난이 여론이 되는 현실이 매우 안타깝다. 제 불찰이며, 올림픽중계에 부족함이 있었음을 겸허히 인정한다. 앞으로 더 나아지기 위해 노력하겠다”는 사과글을 게재한 바 있다.

그러나 ‘일베들의 악의적인 밤샘 조리돌림으로 일부 비난이 '여론'이 되는 현실이 매우 안타깝다’는 발언으로 여론이 들끓자 결국 김미화가 재차 사과하며 이를 마무리했다.

한편 김미화는 지난 9일 MBC에서 방송된 ‘2018 평창 동계올림픽’ 개막식 중계에서 “평창 동계올림픽이 잘 안되길 바랐던 분들도 계실텐데 그분들은 진짜 평창 눈이 다 녹을 때까지 손들고 서 계셔야 합니다” “아프리카 선수들은 지금 눈이라곤 구경도 못 해봤을 것 같은데” 등 다소 부적절한 언행으로 논란에 휩싸였다.

다음은 김미화 사과글 전문

부적절한 사과문으로 오히려 논란을 키웠습니다. 저의 생각이 짧았습니다. 깊은 사과드립니다. 선의의 쓴 소리를 해주셨던 많은 분들께 실망을 안겨드려 죄송합니다. 이를 계기로 좀 더 반성하며 낮아지겠습니다.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장민익 ‘내 공을 받아라’ [포토]
배우 송승헌 ‘꽃미남의 정석’ [MBN포토]
이승우 ‘골!!’ [포토]
이진현 ‘강력한 슈팅’ [포토]
 
송승헌 ‘이리 봐도 저리 봐도 멋져~’ [MBN포토]
배우 송승헌 ‘수줍은 손하트’ [MBN포토]
추가골 넣은 황희찬 [포토]
이승우 ‘막을 수 없을 걸?’ [포토]
 
송승헌 등장이오 [MBN포토]
황의조 ‘짜릿하다!’ [포토]
기뻐하는 이승우 [포토]
헤딩하는 김민재 [포토]
 
‘댄디가이’ 송승헌, 마네킹 비주얼 [MBN포토]
황희찬 ‘추가골 넣고 세레머니’ [포토]
이승우 ‘한일전 이긴다!’ [포토]
황희찬 ‘끝까지 간다’ [포토]
 
배우 송승헌 ‘꽃미남의 정석’ [MBN포토]
이승우 ‘골!!’ [포토]
이진현 ‘강력한 슈팅’ [포토]
황의조 ‘간절한 눈빛’ [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