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M+TV인사이드] ‘역적’ 윤균상, ‘정의의 홍길동’은 어디로?

기사입력 2017.03.21 08:35:30


 기사의 0번째 이미지

MBC 월화특별기획 ‘역적 백성을 훔친 도적’ 윤균상, 김지석 방송화면 캡쳐

[MBN스타 신미래 기자] ‘역적’에서 윤균상이 영웅이 아닌 면모를 펼치며 의아함을 자아냈다.

지난 20일 방송된 MBC 월화특별기획 ‘역적 백성을 훔친 도적’(이하 ‘역적’) 15회는 홍길동 사단이 연산(김지석 분)의 사치 비용을 대기 위해 술 사업을 벌이는 의외의 전개를 펼쳤다.

드라마는 기득권의 횡포로 부모를 모두 잃고 형 길현(심희섭 분), 여동생 어리니(정수인 분)와 생이별한 길동이 곧바로 영웅으로 거듭나리라는 예상을 보기 좋게 비껴가며 새로운 전개를 펼쳤다.

“헌감이니 목사니 하는 사람들 자잘하게 챙기는 거 번거롭고 쓸모없다. 오직 한 분, 전하께만 충성을 바치겠다”며 연산에게 은광을 받친 길동(윤균상 분)은 사치와 향락에 잠식돼가는 연산 때문에 바닥난 내수사를 채우는 데 앞장섰다.

홍길동은 연산의 오른팔인 자원과 손을 잡고 금주령이 떨어지면 몇 배로 값을 올려 술을 팔아 막대한 이윤을 남겼다. 게다가 “비싼 소주 마시는 양반들은 잡질 않고, 싼 탁주 마시는 가난한 자들만 잡아가둔다“며 무고한 백성을 걱정하는 끗쇠(이호철 분)의 말도 귓등으로 듣는 체하면서 영웅과는 거리가 먼 모습을 보였다.

이러한 길동의 행보에 만신까지 나서 경고했다. 과거, 아모개의 기도를 받아 길동이 다치지 않게 익화리 성황당 나무를 점지했던 만신은 길동에게 “하눌에서 힘을 낸 자는 힘을 허투루 쓰면 죽는 법이라 그리 말했거늘. 자네 몸이 부서지겄어”라고 일갈했다.

또 이날 방송에서는 길동과 생이별한 어리니(정수인 분)가 궁에서 무수리로 생활하고 있다는 사실이 밝혀지며 새로운 전개를 예고했다.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이보영-이상윤-박세영 `귓속말 사랑해주세요` [MBN..
이상윤-권율 `훈남의 정석` [MBN포토]
박세영-이보영 `귓속말의 여배우` [MBN포토]
박세영-이보영 `시스루 패션으로 통했어요` [MBN포..
 
이상윤 `감출 수 없는 행복 미소` [MBN포토]
이보영-권율 `귓속말, 최고!` [MBN포토]
이보영-박세영 `깜찍하게~` [MBN포토]
이보영-이상윤 `환상의 커플` [MBN포토]
 
박세영-이상윤 `달콤한 팔짱` [MBN포토]
이보영-권율 `귓속말, ㄹ믿고 보세요!` [MBN포토]
이보영-박세영 `블랙 시스루 패션` [MBN포토]
이보영-이상윤 `질투 부르는 커플 포즈` [MBN포토]
 
이상윤-권율 `불꽃튀는 카리스마` [MBN포토]
권율-박세영 `우리 잘 어울리나요?` [MBN포토]
이보영-박세영 `시스루 패션 대결` [MBN포토]
박세영 `섹시한 눈빛` [MBN포토]
 
이상윤-권율 `훈남의 정석` [MBN포토]
박세영-이보영 `귓속말의 여배우` [MBN포토]
박세영-이보영 `시스루 패션으로 통했어요` [MBN포..
박세영 `헉!소리나는 시스루`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