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M+미리보기] ‘시달남’, 오빠로 거듭나기 위한 고군분투 펼쳐진다

기사입력 2017.03.31 17:19:36 | 최종수정 2017.03.31 17:32:29


 기사의 0번째 이미지

31일 첫 방송 ‘시간을 달리는 남자’ 관전포인트 셋

[MBN스타 김솔지 기자] tvN 새 예능프로그램 ‘시간을 달리는 남자’(이하 ‘시달남’)가 31일 첫 방송된다.

‘시달남’은 ‘아재’보다는 ‘형’이나 ‘오빠’로 불리고 싶은 연예계 대표 아재 6인방의 젊은 감성 따라잡기 프로젝트다. 평균 나이 42세의 남자 연예인들이 20-30대의 트렌드, 시사 상식 등 젊은 층의 생각을 반영한 다양한 퀴즈를 풀며 ‘오빠’의 감각을 찾기 위해 고군분투할 전망이다. 첫 방송을 앞두고 ‘시달남’ 제작진이 이날의 관전포인트를 직접 소개했다.

◇ #신현준부터 최민용까지, 각양각색 6인 매력

‘시달남’에는 신현준, 최민용, 정형돈, 조성모, 데프콘, 송재희 등 각양각색 매력을 지닌 ‘아재’ 연예인들이 총출동한다. 한때는 ‘청춘의 아이콘’이었지만 세월의 흐름과 함께 어느새 ‘아재’가 된 남자 연예인들부터 예능 대세, 의외의 예능 캐릭터를 지닌 인물까지 저마다 독특한 매력을 뽐낼 전망이다. 90년대 ‘원조 도깨비’라 할 만큼 큰 인기를 누렸던 신현준, 10년 전 시트콤 전성시대를 이끈 최민용, ‘영원한 미소년’ 조성모 등 한때 ‘오빠부대’를 몰고 다녔던 연예인들이 여전히 자신을 ‘오빠’라 주장하는 모습이 신선함을 선사할 전망이다. 또한 예능 대세 아재인 정형돈과 데프콘을 비롯해, 잘생긴 외모와는 달리 ‘아줌마’ 같은 매력을 선보이는 송재희까지 6인 ‘아재’들의 신선한 조합이 이목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 #아재는 못 말려, 폭풍 수다 ‘아재미(美)’

최근 진행된 제작발표회에서 송재희는 “다들 서로 얘기를 안 듣고 각자 할 말을 한다. 출연자를 모셔 놓고 서로 다른 얘기를 할 때도 있다. 그때마다 우리가 아재라는 생각을 한다”고 밝힌 바 있다. 이처럼 평균 나이 42세의 ‘시달남’들은 방송 내내 굉장한 폭풍 수다로 ‘아재미(美)’를 선보일 예정이다. 서로 자신은 아재가 아니라고 주장하면서도 들어가는 나이에 어쩔 수 없이 공감하게 되는 에피소드들을 이야기하며 웃음을 선사하는 것. 또한 문제를 맞추기 위해 ‘아무 말 대잔치’를 펼치는 아재들의 모습도 재미를 안긴다.

◇ # ‘오빠’가 되기 위한 ‘아재’들의 소통 고군분투

여섯 명의 출연진이 ‘아재’가 아닌 ‘젊은 오빠’가 되기 위해 펼치는 고군분투는 또 다른 관전포인트다. 젊은 세대들이 사용하는 물건부터, 최신 아이돌 트렌드, 2030 세대가 기성세대를 ‘꼰대’라고 느끼는 순간을 물은 앙케이트 등 젊은 세대의 문화와 생각을 반영한 다양한 퀴즈들이 아재들을 당황시키는 한편 이들을 이해하는 발판을 마련하는 것. 연출을 맡은 이원형 PD는 “‘아재세대’인 중장년층과 ‘신세대’인 젊은 세대가 소통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하는 바람으로 프로그램을 기획했다. ‘꼰대’ 같지 않은 아재들이 청년들과 가까워지기 위해 노력하는 모습을 그리고 싶다”고 밝혔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마아성 `악수는 서비스` [MBN포토]
리브하이 `베트남 K-POP 축제를 뜨겁게` [MBN포토]
김수경 대표 `베트남 후에시장과 함께` [MBN포토]
이병준 `윤시윤-여진구 대신 왔어요!` [MBN포토]
 
리브하이 `베트남 홀리는 각선미 댄스` [MBN포토]
글로스타 베트남 지사 사무실 개관식 [MBN포토]
무한도전 성공한 이병준 `기분좋은 꽃받침` [MBN포..
이병준-김명균 감독 `베트남 빛낸 패셔니스타` [MB..
 
래준 `후에시 사로잡는 파워풀한 가창력` [MBN포토]
장복상 대표 `감사패 감사합니다` [MBN포토]
김명균 감독 `영화 재미있게 보셨나요?` [MBN포토]
김명균 감독-이병준 `베트남 관객과 훈훈` [MBN포토..
 
마아성 `베트남에서 런닝맨 보셨나요?` [MBN포토]
`베트남 지사 사무실 개관식` [MBN포토]
이병준-김명균 감독 `베트남 상륙` [MBN포토]
베트남 온 이병준 `사진이 남는거야~` [MBN포토]
 
리브하이 `베트남 K-POP 축제를 뜨겁게` [MBN포토]
김수경 대표 `베트남 후에시장과 함께` [MBN포토]
이병준 `윤시윤-여진구 대신 왔어요!` [MBN포토]
이병준 `무한도전 미션성공, 베트남 관객과 하트` ..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