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추리의 여왕’ 최강희, 권상우의 ‘콩밥’ 경고 사실이었나?

기사입력 2017.04.13 11:55:37 | 최종수정 2017.04.13 18:03:12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추리의 여왕’ 최강희가 경찰 조사실에 앉아 있는 모습이 포착됐다

[MBN스타 신미래 기자] ‘추리의 여왕’ 최강희가 경찰 조사실에 앉아 있는 모습이 포착됐다.

KBS2 ‘추리의 여왕’에서 최강희가 경찰 취조실에 앉아 있는 사진이 공개되어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지난 12일 방송에서는 권상우(하완승 역)는 단순 절도 사건이라 치부했던 사건의 증거물 감식결과 살인사건임을 주장했던 최강희(유설옥 역)가 추리한 상황과 놀라울 정도로 일치하자 최강희를 찾아가 도움을 구했고, 둘은 함께 사건이 일어난 집 주변을 조사했다. 두 사람의 현장조사를 통해 그 집에 사는 노부부가 주요 용의자로 떠올랐다.

권상우가 최강희에 대한 신뢰를 가지며 둘의 첫 공조수사가 순조롭게 진행되어가는 것처럼 보여졌던 가운데 최강희가 경찰 조사실에 앉아있는 사진이 공개되어 호기심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다소 놀란 듯 큰 눈을 동그랗게 뜨고 앞을 쳐다보는가 하면 뭔가 골똘히 생각하고 있는 모습은 최강희에게 무슨 일이 생긴 것인지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초조함마저 느껴지는 최강희의 모습에서 “딱 걸렸어” “콩밥 먹고 싶어?”를 남발하던 권상우의 경고가 떠오르며 최강희가 취조를 받고 있는 것은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게 한다.

제작사 에이스토리 측은 “오늘(13일) 방송에서는 설옥과 완승이 살인사건의 진실에 접근해가면서 반전의 반전을 거듭하며 긴장감이 더해져 몰입도를 더욱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만비키 가족’ 고레에다 히로카즈, 생애 첫 황금..
전종서·스티븐 연, ‘버닝’으로 인사 드려요~ [M..
‘버닝’ 주역들 ‘칸 첫 공개 떨려요~’ [MBN포토]
‘버닝 유아인 ’다소 긴장한 모습‘ [MBN포토]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 ‘만비키 가족’ 연출 고..
칸 집행위원장 극찬 받은 ‘버닝’ [MBN포토]
이창동 감독 ‘버닝’, 칸국제영화제 입성 [MBN포토..
‘버닝’ 주역들, 기분 좋은 발걸음~ [MBN포토]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한 ‘만비키가족’ [MBN포..
칸 달군 이창동 감독의 ‘버닝’ [MBN포토]
여유만점 ‘버닝’ 팀 [MBN포토]
‘버닝’ 주역들, 위풍당당 포스 [MBN포토]
 
고레에다 히로카즈의 ‘만비키 가족’, 칸영화제 황..
‘버닝’ 스티븐 연, 만감이 교차한 듯한 미소 [MB..
‘버닝’ 전종서 ‘수줍은 하트’ [MBN포토]
‘버닝’ 팀, 칸영화제 참석했어요~ [MBN포토]
 
전종서·스티븐 연, ‘버닝’으로 인사 드려요~ [M..
‘버닝’ 주역들 ‘칸 첫 공개 떨려요~’ [MBN포토]
‘버닝 유아인 ’다소 긴장한 모습‘ [MBN포토]
유아인, ‘버닝’ 최고~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