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문희준 “첫 아이 탯줄, 못 자르겠더라…눈물났다”

기사입력 2017.05.15 16:22:45 | 최종수정 2017.05.15 16:56:33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문희준, 첫 아이 소감

[MBN스타 김솔지 기자] 문희준이 첫 아이 출산의 감격을 전했다.

문희준은 15일 KBS 쿨FM ‘문희준 정재형의 즐거운 생활’을 진행했다.

일주일 만에 복귀한 정재형은 “일주일 사이 많은 일이 있었다. 새로운 대통령이 생겼고, 문디가 새로운 아기가 생겼다”고 인사를 건넸다.

이에 대해 문희준은 “(출산의) 아픔은 나눌 수가 없다는 걸 알았다. 아내 대신 아파주고 싶은 심정이란 걸 알겠더라”면서 “아기가 탄생할 때 어머니 생각이 났다. 내가 이렇게 태어났겠구나, 라는 생각을 했다”고 당시의 심경을 진솔하게 고백했다.

문희준은 “눈물이 안 날 수가 없다”며 격한 감정을 토로했다. 이어 “탯줄을 못 자르겠더라. 아내와 아이가 연결돼 있는 선을 끊는 거라서 정말 떨렸다. 한 번에 잘라야 한다고 해서 긴장했다”고 덧붙였다.

이어 “‘즐생’ 가족분들께서 많이 축하해주시고, 정재형 씨도 하와이에서 문자를 보내줬다. 형은 밉지만, 미워할 수가 없는 사람”이라며 “이제 축복의 생명도 제 마음에 들어오듯 형도 제 마음에 확실히 들어왔다”며 웃었다.

문희준은 지난 2월 그룹 크레용팝 출신 소율과 백년가약을 맺었다. 지난 12일 소율은 딸을 출산했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故 최은희 ‘애도의 물결’ [MBN포토]
故 최은희 ‘큰 별이 지다’ [MBN포토]
국화꽃으로 가득한 故 최은희 빈소 [MBN포토]
박해진-김현진, `잘생김`묻은 하트 미소 [MBN포토]
 
故 최은희 ‘편히 쉬소서’ [MBN포토]
故 최은희 ‘아름다운 미소만 남기고’ [MBN포토]
천의 얼굴을 가진 데뷔 12년 차 `명품 배우` 박해진..
김현진, `잘생김 뿜뿜` [MBN포토]
 
‘은막의 스타’ 故 최은희, 별이 되다 [MBN포토]
원로배우 최은희 별세 [MBN포토]
박해진, `강렬한 카리스마 눈빛` [MBN포토]
오연서, `과자만 들고 있어도 화보` [MBN포토]
 
故 최은희 ‘영정 사진 속 환한 미소’ [MBN포토]
故 최은희 빈소가 마련된 장례식장 [MBN포토]
오연서, `놀란 토끼눈으로 손인사` [MBN포토]
`유정 선배` 박해진, `제 팝콘 드실 분~` [MBN포토]
 
故 최은희 ‘큰 별이 지다’ [MBN포토]
국화꽃으로 가득한 故 최은희 빈소 [MBN포토]
박해진-김현진, `잘생김`묻은 하트 미소 [MBN포토]
박기웅, `팝콘 드실 분 손~`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