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아버지가 이상해’ 김영철·김해숙, 가족들에 비밀 밝히고 마음의 짐 내려놓을까

기사입력 2017.07.14 13:51:32 | 최종수정 2017.07.14 17:26:58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아버지가 이상해’ 사진=iHQ

[MBN스타 백융희 기자] 김영철과 김해숙은 마음의 짐을 내려놓을 수 있을까.

오는 15일 방송 예정인 KBS2 주말 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 39회에선 터져버린 비밀 폭탄으로 슬픔에 잠긴 김영철(변한수 역)과 김해숙(나영실 역)의 감정 열연이 안방극장을 찡하게 만들 예정이다.

앞서 나영실(김해숙 분)은 안중희(이준 분)가 보낸 유전자검사표를 보고 충격에 빠져 그를 찾아갔다. 모든 비밀을 털어놓으면서도 이대로 덮어달라고 말해 처절한 심경을 표하기도 했다. 변한수(김영철 분)는 이런 사실을 모른 채 안중희를 찾아갔고 ‘이윤석씨’라고 부르는 그의 말에 심장이 내려앉은 상황.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에서는 실의에 빠진 두 사람의 허망한 표정을 통해 물러설 곳 없는 현실에 직면했음을 예감케 한다. 특히 변한수는 비를 맞은 듯 젖어 있어 절망적인 분위기를 더욱 고조시키고 있는 터.

공개된 사진 속 두 사람은 착잡한 마음을 다독이며 서로를 위로한다고. 또한 나영실은 자책까지 하며 힘겨워 한다고 해 마음 저린 상황이 벌어질 것을 예고하고 있다. 결국 이들이 가족들에게 모든 비밀을 밝히고 마음의 짐을 털어버릴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뿐만 아니라 변한수, 나영실의 엄청난 거짓말로 인해 분노가 폭발한 안중희와의 관계가 어떻게 변화할지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이처럼 김영철과 김해숙은 평생 마음의 죄를 짓고 살아온 부모의 심정을 절절하게 표현하는 밀도 높은 연기로 안방극장을 찡하게 울리는 중이다. 이는 시청자들을 절로 감정이입하게 만들며 드라마의 몰입도를 높이고 있다.

거센 비밀의 폭풍에 휩쓸리고 있는 세 사람의 모습은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백융희 기자 byh@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故 최은희 ‘애도의 물결’ [MBN포토]
故 최은희 ‘큰 별이 지다’ [MBN포토]
국화꽃으로 가득한 故 최은희 빈소 [MBN포토]
박해진-김현진, `잘생김`묻은 하트 미소 [MBN포토]
 
故 최은희 ‘편히 쉬소서’ [MBN포토]
故 최은희 ‘아름다운 미소만 남기고’ [MBN포토]
천의 얼굴을 가진 데뷔 12년 차 `명품 배우` 박해진..
김현진, `잘생김 뿜뿜` [MBN포토]
 
‘은막의 스타’ 故 최은희, 별이 되다 [MBN포토]
원로배우 최은희 별세 [MBN포토]
박해진, `강렬한 카리스마 눈빛` [MBN포토]
오연서, `과자만 들고 있어도 화보` [MBN포토]
 
故 최은희 ‘영정 사진 속 환한 미소’ [MBN포토]
故 최은희 빈소가 마련된 장례식장 [MBN포토]
오연서, `놀란 토끼눈으로 손인사` [MBN포토]
`유정 선배` 박해진, `제 팝콘 드실 분~` [MBN포토]
 
故 최은희 ‘큰 별이 지다’ [MBN포토]
국화꽃으로 가득한 故 최은희 빈소 [MBN포토]
박해진-김현진, `잘생김`묻은 하트 미소 [MBN포토]
박기웅, `팝콘 드실 분 손~`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