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류수영, 멋진 남편, 좋은 아들로 자리매김…‘바쁘다 바빠’

기사입력 2017.08.11 14:43:30 | 최종수정 2017.08.11 15:06:20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류수영 사진=KBS 2TV "아버지가 이상해" 캡처

류수영이 멋진 남편, 좋은 아들의 본보기로 자리매김했다.

KBS2 주말 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극본 이정선/연출 이재상/제작 iHQ)에서 류수영(차정환 역)은 아내를 위한 특급 외조와 졸혼을 앞둔 부모님의 관계 회복에 애쓰는 등 가족을 위해 열일하며 안방극장에 훈훈함을 더했다.

지난 방송에서 차정환(류수영 분)은 아버지의 비밀이 터져 고군분투 중인 아내 변혜영(이유리 분)의 버팀목이 됐다. 변혜영은 아버지에 관한 모든 사실을 털어놓고 그에게 선택권을 남긴 채 당분간 친정에서 지내기로 한 것이다. 이에 차정환은 그녀를 위해 처가살이를 결심하며 돈독한 부부애로 훈훈함을 자아냈다.

그는 아버지의 재심을 준비하는 변혜영을 도우며 함께 증인을 찾기 위해 힘썼다. 그의 행동에선 장인어른의 신분 위조 사실에 놀랐지만 더 힘들어 할 아내를 배려하고 위하는 애틋한 마음이 고스란히 전해졌다. 이런 차정환의 애처가 면모는 보는 이들까지 심쿵하게 만들며 워너비 남편으로 급부상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그는 졸혼 예행연습을 하고 있는 부모님의 사이를 회복하기 위해 맹활약 중이다. 차정환은 차규택(강석우 분)과 오복녀(송옥숙 분)에게 부부학교 수업을 제안했고, 두 사람은 이런 과정을 통해 조금씩 가까워지고 있는 상황이다. 특히 먼저 졸혼을 통보한 아버지의 마음을 돌리기 위한 방법들을 어머니에게 일러주는 등 센스 넘치는 아들의 모습으로 미소를 유발하기도 했다.

이렇듯 차정환은 아내에게는 한없이 다정다감하고 애정 넘치는 남편, 부모에게는 살갑고 든든한 아들로 사랑받고 있다. 결혼이라는 현실 앞에서 가족들에게 최선을 다하던 그의 노력이 빛을 발하고 있는 것이다.

한편 KBS2 주말 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는 내일(12일) 오후 7시 55분에 47회가 방송된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제니 `시원한 숏커트` [MK포토]
박지윤 `자선바자회로 선행` [MBN포토]
쁠랑뜨 이소현 대표 `자선바자회로 나누면 행복해요..
라붐 `여름엔 핫팬츠` [MBN포토]
 
제주 쁠랑뜨에서 개최된 박지윤 자선바자회 [MBN포..
박지윤 자선바자회 `쁠랑뜨에 몰린 인파` [MBN포토]
박지윤 `쁠랑뜨 이소현 대표와 함께` [MBN포토]
라붐 율희 `핫팬츠 몸매 자신있어` [MBN포토]
 
제9회 박지윤 자선바자회 `제주 쁠랑뜨에 모인 천사..
박지윤 자선바자회 `소소한 제주 개최` [MBN포토]
라붐 `쉬지않는 하트 본능` [MBN포토]
예린 `상큼매력 팡~` [MBN포토]
 
박지윤 `자선바자회 연 욕망 아줌마` [MBN포토]
박지윤 `제주에서 자선바자회 개최` [MBN포토]
라붐 해인 `상큼` [MBN포토]
예린 `흥이 넘쳐~` [MBN포토]
 
박지윤 `자선바자회로 선행` [MBN포토]
쁠랑뜨 이소현 대표 `자선바자회로 나누면 행복해요..
라붐 `여름엔 핫팬츠` [MBN포토]
예린 `건강미 넘치는 댄스`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