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김홍선 감독 “‘블랙’ 촬영 강도 높은 作…삶+죽음 생각하는 계기 됐으면”

기사입력 2017.10.06 09:31:25 | 최종수정 2017.10.06 17:15:19


 기사의 0번째 이미지

김홍선 감독 블랙 소개 사진=OCN

[MBN스타 손진아 기자] ‘블랙’이 죽음이라는 소재를 다루는 이유는 무엇일까. 김홍선 감독은 “죽음에 대한 진정성”을 연출의 포인트로 꼽았다.

오는 14일 첫 방송되는 OCN 새 오리지널 ‘블랙’(극본 최란, 연출 김홍선, 제작 아이윌미디어)을 통해 감각적이고 완성도 높은 연출로 또 하나의 인생 장르물을 탄생시킬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김홍선 감독이 “전작 ‘보이스’의 연출 포인트는 삶을 지키려는 간절함이었고, 그 리얼리티를 살리려 했다. ‘블랙’의 차별화 포인트는 바로 죽음을 되돌아 볼 수 있는 진정성이다”라고 전했다.

‘블랙’은 죽음을 지키려는 死(사)자 블랙과 죽음을 예측하는 女(여)자 하람이 천계의 룰을 어기고 사람의 생명을 구하고자 고군분투하는 생사예측 미스터리다. 삶과 반대되는 죽음이라는 소재를 통해 삶과 죽음의 의미를 재조명할 예정.

장르물에서 미스터리한 사건이나 비밀이 아닌 ‘죽음’을 주요 소재로 다루는 이유는 바로 누구나 죽음을 생각해봐야 한다는데 있다. 김홍선 감독은 “사람들이 가장 두려워하는 건 자신의 죽음이지만, 그럼에도 누구나 한번은 죽는다”고 운을 떼면서, “언젠가 올 그 순서를 기다리는 심정으로 살아야 할지, 아니면 후회가 없도록 진심으로 살아야할지, 한번쯤 ‘그 순간’에 대해 생각해보고자 하는 이야기였으면 한다”며 죽음을 소재로 한 이유를 설명했다.

이어 “‘블랙’은 많은 CG와 특수 촬영 등이 필요하다 보니 촬영 강도가 상당히 높은 드라마다. 그러나 죽음이 무섭거나 두려운 게 아닐 수도 있다는 사실이 잘 전달됐으면, 시청자분들이 한번쯤 삶과 죽음에 대해 생각해보는 계기가 된다면 좋겠다”는 바람을 전했다.

한편 ‘블랙’은 ‘신의 선물-14일’로 촘촘한 전개를 선사했던 최란 작가와 ‘보이스’로 장르물의 역사를 새롭게 쓴 김홍선 감독이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국내 방영 24시간 후 매주 일·월 밤 9시 45분 tvN 아시아를 통해 싱가포르와 말레이시아에서도 방영될 예정이다.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멜론뮤직어워드’ 위너, 서있기만 해도 화보가 돼..
‘2017 MMA’ 볼빨간사춘기, 오늘 콘셉트는 크리스..
워너원 ‘2017 멜론 뮤직어워드’ 접수 완료 [포토]
‘2017 멜론뮤직어워드’ 워너원, 쓸어내림의 미학..
 
워너원, 사랑스러운 워너블 내 품에 안겨~ [포토]
JBJ, 우리 연습한 티 팍팍 나죠? 완벽 군무 [포토]
‘2017 MMA’ 여자친구, 빨간 우산 퍼포먼스로 완벽..
방탄소년단, 글로벌 아이돌의 위엄 [포토]
 
방탄소년단, 2018년엔 청바지 CF 찍고 싶어요 [포토..
엑소, ‘2017 MMA’ 5관왕 그룹의 위엄 [포토]
멜로망스, ‘멜론뮤직어워드’서 상 받았어요 [포토..
‘2017 멜론 뮤직어워드’ 레드벨벳, 값진 상 감사..
 
엑소, ‘2017 멜론 뮤직어워드’ 5관왕 달성 [포토]
레드벨벳, ‘2017 멜론뮤직어워드’도 ‘피카부’에..
홍진영, 무보정 완벽 마네킹 몸매 [포토]
아이유 노래에 취해~ [포토]
 
‘2017 MMA’ 볼빨간사춘기, 오늘 콘셉트는 크리스..
워너원 ‘2017 멜론 뮤직어워드’ 접수 완료 [포토]
‘2017 멜론뮤직어워드’ 워너원, 쓸어내림의 미학..
워너원 ‘이리 봐도 저리 봐도 잘생김’ [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남자를 위한 무료 인터넷 방송 팝콘티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