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미스 함무라비` 이엘리야, 매회 반전 모습으로 `매력 부자` 등극

기사입력 2018.06.13 12:25:20 | 최종수정 2018.06.13 17:46:05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미스 함무라비" 이엘리야=JTBC

'미스 함무라비’ 이엘리야가 매회 반전 매력을 뽐내고 있다.

12일 오후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미스 함무라비'는 이도연(이엘리야)이 주변 인물들과 어울리며 사무실에서와는 또 다른 인간적인 모습을 보여줬다.

민사 44부의 회식 중, 맹사성(이철민)은 “제가 ‘사랑해!’하고 선창하면, 옆 사람과 잔을 부딪히면서 ‘당신을!’을 외쳐주시면 됩니다”라며 건배사를 제안했다. 옆자리에 앉아있던 박차오름(고아라)과 임바른(김명수)이 곤란해하자, 이도연은 앞자리에 앉은 임바른의 잔에 자신의 잔을 부딪히고는 “당신을”이라고 말하며 윙크를 했다. 이는 두 사람의 어색한 기류를 눈치챈 이도연이 재치 있는 센스로 분위기를 전환시킨 것.

이후 이도연은 박차오름의 할머니가 일하는 시장에서 판사들과 만났다. 그는 평소의 도도한 모습이 아닌, 살가운 친화력을 선보이며 처음 본 시장 이모들과 자연스럽게 어울렸다. 이도연은 자신을 반겨주는 그들에게 “때려치고 여기 와서 사업자 낼까요?”라고 농담을 건네며 분위기를 화기애애하게 만들었다.

속기실무관 이도연은 똑 부러지는 일처리와 카리스마뿐만 아니라 때로는 센스 넘치는 언니 같은 모습으로, 때로는 이모들의 마음을 사로잡는 시원시원한 성격으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어당기는 캐릭터다.

특히 이엘리야는 이처럼 매회 반전 매력을 보여주는 ‘이도연’ 역을 맞춤옷을 입은 듯 완벽하게 소화하며 안방극장의 호감도를 상승시키고 있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이제훈 ‘애교만점 미소에 꽃까지~ 심쿵 비주얼’ ..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신성일 빈소 조문하는 김동호 전 위원장 [MBN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원로배우 최불암, 두 눈에 슬픔 가득 [MBN포토]
유지태 ‘가만히 서있어도 화보’ [포토]
김혜수 ‘고품격 섹시’ [포토]
김혜수 ‘과감 의상도 완벽 소화 [포토]
 
故 신성일 빈소, 조문객 맞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촉촉한 눈빛’ [포토]
유지태 ‘여심 녹이는 미소’ [포토]
김혜수 ‘블랙 카리스마’ [포토]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장민익 ‘내 공을 받아라’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