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내 뒤에 테리우스’ 소지섭, 숨겨왔던 요원본색 폭발

기사입력 2018.10.04 14:04:49 | 최종수정 2018.10.04 18:02:36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내 뒤에 테리우스’ 소지섭 사진=MBC

[MBN스타 안윤지 기자] ‘내 뒤에 테리우스’ 소지섭이 숨겨왔던 요원의 본색을 드러낸다.

4일 오후 방송되는 MBC ‘내 뒤에 테리우스’(이하 ‘내뒤테’) 7, 8회에서는 소지섭(김본 역)이 긴급 출정에 나선다. 베이비시터 ‘본아저씨’가 아닌 블랙요원 ‘테리우스’로 짜릿한 변신을 예고하며 현장 스틸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검은 슈트를 차려입은 다소 낯선 모습의 김본이 담겨있다. 갖가지 총기류들이 잔뜩 진열된 이곳은 김본의 아지트로 그의 아이덴티티가 고스란히 담긴 현장이다.

총기 앞에 서 있는 모습은 평소보다 더 긴장감이 서려 있을 뿐 아니라 비장함 마저 느껴져 심상치 않은 상황이 발생했음을 직감하게 만든다.

또한 이날 방송에서는 3년 전 폴란드에서 벌어진 김본의 과거가 공개된다. 코드명 테리우스로 불렸던 전설의 블랙요원 김본의 진가가 드러날 예정이다.

김본의 찬란한 시절과 비극적인 사건이 안방극장을 극도의 긴장과 스릴로 압도할 전망이다. 안윤지 기자 gnpsk1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이제훈 ‘애교만점 미소에 꽃까지~ 심쿵 비주얼’ ..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신성일 빈소 조문하는 김동호 전 위원장 [MBN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원로배우 최불암, 두 눈에 슬픔 가득 [MBN포토]
유지태 ‘가만히 서있어도 화보’ [포토]
김혜수 ‘고품격 섹시’ [포토]
김혜수 ‘과감 의상도 완벽 소화 [포토]
 
故 신성일 빈소, 조문객 맞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촉촉한 눈빛’ [포토]
유지태 ‘여심 녹이는 미소’ [포토]
김혜수 ‘블랙 카리스마’ [포토]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장민익 ‘내 공을 받아라’ [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