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설렘주의보’ 천정명X윤은혜, 위장 연애 시작→화재 사고 [M+TV인사이드]

기사입력 2018.11.09 14:04:12 | 최종수정 2018.11.09 17:10:12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설렘주의보’ 천정명 윤은혜 사진=MBN ‘설렘주의보’ 캡처

[MBN스타 안윤지 기자] ‘설렘주의보’ 천정명과 윤은혜의 위장 로맨스가 전국을 접수했다.

지난 8일 오후 방송된 MBN 수목드라마 ‘설렘주의보’에서는 공식 연인으로 나선 차우현(천정명 분)과 윤유정(윤은혜 분)의 스펙터클한 이야기가 펼쳐졌다.

이날 차우현은 윤유정의 영화 기자간담회장에 나타나 자신을 윤유정의 연인이라고 밝혀 오프닝부터 흥미를 고조시켰다. 6개월 전부터 사랑을 키워가는 중이라며 근거 없는 루머와 오해를 풀고 싶다는 그는 진짜 연인 같은 모습으로 여심을 자극했다.

이는 그의 아버지 차태수(김병기 분)의 귀에까지 들어가면서 차우현은 자신의 출생 스토리, 강한그룹 강혜주(강서연 분)와 교제하는 사이라는 거짓 발표를 막을 수 있었다. 하지만 강한그룹이 윤유정에게 무려 4건의 광고 계약 해지를 통보, 골머리를 앓게 된 상황.

본격적으로 계약 연애를 시작하게 된 두 사람은 실추된 이미지 회복을 위해 한강 공원, 집, 글램핑 장을 돌아다니며 훈훈한 커플의 데이트를 연출해 보는 이들을 미소 짓게 했다. 배우인 윤유정의 리드로 꿀 떨어지는 표정, 다정한 스킨십 등을 연기, 실제를 방불케 하는 달달함에 시청자들의 심장이 녹아내렸다.

촬영을 위해 짜여진 상황이지만 곳곳에서 서로를 챙기고 자신의 이야기를 꺼내는 등 가까워져 가는 장면들이 눈길을 끌었다. 무엇보다 차우현을 전 남자친구인 황재민(최정원 분)이라고 부르는 그녀에게 질투를 하는 듯한 그의 행동과 황재민의 협박 전화에 카리스마 있게 응수한 통화 내용을 우연히 들은 윤유정 사이 묘한 분위기가 설렘을 유발했다. 안윤지 기자 gnpsk1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신성일 빈소 조문하는 김동호 전 위원장 [MBN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원로배우 최불암, 두 눈에 슬픔 가득 [MBN포토]
유지태 ‘가만히 서있어도 화보’ [포토]
김혜수 ‘고품격 섹시’ [포토]
김혜수 ‘과감 의상도 완벽 소화 [포토]
 
故 신성일 빈소, 조문객 맞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촉촉한 눈빛’ [포토]
유지태 ‘여심 녹이는 미소’ [포토]
김혜수 ‘블랙 카리스마’ [포토]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장민익 ‘내 공을 받아라’ [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송승헌 ‘이리 봐도 저리 봐도 멋져~’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