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新 애견문화 제시”…서장훈→양동근, 특별한 애X견로맨스 ‘똥강아지들’(종합)

기사입력 2019.09.06 12:08:36 | 최종수정 2019.09.06 17:49:16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하승진 소유진 양동근 서장훈 사진=MK스포츠 김영구 기자

촬영하기 까다롭다고 알려진 아이와 강아지가 한 번에 뭉쳤다. 스타들은 ‘똥강아지들’을 통해 소소한 일상을 보여주는 동시에 신개념 애견로맨스를 선보인다.

6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SBS 프리즘타워에서는 SBS플러스 새 예능프로그램 ‘개판 5분 전 똥강아지들’(이하 ‘똥강아지들’)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서장훈, 소유진, 양동근, 하승진이 참석했다.

‘똥강아지들’은 순수한 마음을 가진 강아지들이 만나 서로를 가족으로 인식하고 마음을 여는 과정을 관찰하는 프로그램이다.

김태형 SBS플러스 국장은 “우리 모토는 ‘애견로맨스’다. 아시다시피 애견인 1000만 시대, 아이들이 없는 집도 있고 아이들이 많이 놀지도 못하는 시대다. 이에 반려견을 처음 만나 아이들의 상호 로맨스를 보인다”라며 “사실은 좀 더 자세히 말씀드리면 요즘 유튜브 세상 아닌가. 그런 화면을 보면서 프로그램적이지 않은, 자연스러운 모습을 전하고자 한다”라고 기획 의도를 설명했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하승진 소유진 양동근 서장훈 사진=MK스포츠 김영구 기자

아이와 강아지가 나오는 만큼, ‘똥강아지들’은 촬영 당시 안전이 중요한 문제로 떠올랐다. 이에 김태형 국장은 “당연히 조심하고 있다. 보면 알겠지만, 다들 애완견을 키우신 분들을 위주로 캐스팅 시작했다. 너무 낯설지 않은 환경에서 시작했고, 작가들과 사전 준비를 많이 했다”고 말했다.

이어 “강아지들의 입을 미는 행동이 위험하다고 하더라. 그래서 수의사님이 나와서 팁을 많이 주기도 하고 안전 관련해 신경 쓰고 있다. 과도한 설정과 구성을 가져가면 소위 멘붕에 빠질 수 있다. 그래서 과도한 설정은 지양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또한 그는 프로그램의 차별점에 대해 “동물, 연예인 관찰 등은 많은 건 사실이다. 어린이와 강아지를 본격적으로 내세운 프로그램은 없다고 생각한다”며 “두 번째는 제일 어려운 촬영이 동물 관찰, 어린이 관찰이다. 얼마나 어렵겠나. 연출적 방향이 들어가면 어려운 조합이라 더욱 매력적일 것”이라고 강조했다.

소유진은 “강아지를 키운 적은 없고 아이 셋만 키우고 있는데 이번 ‘똥강아지들’을 보고 많이 배우겠다”라고 출연 소감을 전했다. 하승진은 “대선배인 서장훈과 프로그램을 함께 하게 돼 기쁘다”라고 말했다.

 기사의 2번째 이미지

하승진 양동근 사진=MK스포츠 김영구 기자

하승진은 “지난해 두 마리 강아지가 있었는데 비슷한 시기에 하늘나라로 갔다. 올 4월 달쯤에 한 마리를 분양받게 됐다. 입양 받고서 시간이 많이 남을 줄 몰랐다. 받고 은퇴를 했다”라고 말했다.

그는 “사실 방송도 모르고 이런 자리도 어색하지만, 출연 요청이 왔을 때 막연히 재밌겠다고 생각했는데 아이들, 가족들과 시간을 보내지 못했다. 이번 방송을 하면서 하루를 집에 충실할 수 있는 요건이 되더라. 한편으로는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서장훈은 소유진과 예능 호흡에 대해 “소유진은 잘 모르지만, 굉장히 밝고 좋은 에너지가 있으신 분이다. 말씀도 편안하게 잘 하신다. 그래서 난 나중에 본인이 앞으로 얼마나 많이 예능을 할지 모르겠지만, 한국을 대표하는 여성 MC가 될 수 있지 않나 생각한다”고 자부했다.

끝으로 양동근 “걱정과 우려를 느끼지 못할 정도로 기쁜 시간들로 보였다. 시작하기 전에는 얼마나 즐거운지 몰랐는데 아이와 강아지, 온전히 집에서 하루종일 시간을 보낸다는 게 가장 입장에서 기쁜 일이다. 추억 쌓기가 힘든 요즘이지 않나. 좋은 추억을, 좋은 시간을 보낼 수 있는 게 소중하다. 특히 강아지들에게 시간을 갖고 집안에 새로운 기운이 돈다”고 당부의 말을 전했다.

 기사의 3번째 이미지

똥강아지들 소유진 사진=MK스포츠 김영구 기자

서장훈은 “프로그램을 많이 하고 있는데 이 프로그램을 진행을 맡게 된 계기는 20년 정도 실제로 강아지를 키웠고, 키우고 있다. 이 프로그램이 새로운 애견문화를 제시할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한다. 우리의 귀여운 아이들과 강아지 모습도 중요하지만 애견문화를 제시하는 책임감을 갖고 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SBS플러스 ‘개판 5분 전 똥강아지들’은 오는 8일 오후 7시 40분 첫 방송된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윤지 기자 gnpsk1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BTS, 그래미 어워즈 발라버린 무대 [MBN포토]
빌리 아일리시, 친오빠와 선사한 완벽한 무대 [MBN..
‘기생충’ 박소담, 美배우조합상서 수상 믿기지 않..
‘기생충’ 팀, 美배우조합상서 받은 트로피 손에 ..
 
릴 나스 엑스-RM, 환상의 콜라보 [MBN포토]
방탄소년단, 그래미 어워드 레드카펫서 매력 뿜뿜 ..
봉준호 감독, ‘기생충’ 호명에 만세~[포토]
골든글로브 봉준호, 트로피 받고 함박미소 [포토]
 
방탄 뷔, 이렇게 잘생기면 반칙 [MBN포토]
아리아나 그란데, 풍성한 드레스 입고 2020 그래미..
이선균, SAG 최고 영예 작품상 수상에 ‘함박미소’..
송강호X이정은, 봉준호 감독 수상 축하 [MBN포토]
 
BTS 진-제이홉, 백스테이지에서도 열일하는 미모 [..
이선균·최우식, ‘기생충’ 수상에 기쁨의 포옹 [..
‘기생충’ 송강호→박소담, 韓영화 위상 높인 주인..
봉준호 감독, ‘기생충’으로 외국어영화상 수상 [..
 
빌리 아일리시, 친오빠와 선사한 완벽한 무대 [MBN..
‘기생충’ 박소담, 美배우조합상서 수상 믿기지 않..
‘기생충’ 팀, 美배우조합상서 받은 트로피 손에 ..
남우주연상에 빛나는 브라이언 콕스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