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킹 아서’ 4종 캐릭터 포스터 공개…판타지 액션의 신세계

기사입력 2017.04.21 11:15:04 | 최종수정 2017.04.21 17:20:44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킹 아서’ 4종 캐릭터 포스터 공개

[MBN스타 김솔지 기자] 영화 ‘킹 아서: 제왕의 검’이 4종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킹 아서: 제왕의 검’은 마법과 인간이 공존하는 세상을 배경으로 펼쳐지는 절대검을 둘러싼 왕좌의 게임을 그린 판타지 액션 어드벤처이다. 검이 선택한 왕 아서 역은 ‘퍼시픽 림’ 찰리 허냄이 맡고, 주드 로가 권력을 향한 끝없는 야망을 지닌 악역 보티건을 열연한다.

또한 킹 메이커 원정대의 캐릭터들이 대거 등장해 스토리적인 흥미를 유발한다. ‘캐리비안의 해적: 낯선 조류’에서 인어로 등장해 눈길을 끌었던 아스트리드 베흐제-프리스베가 선한 마법의 힘을 지닌 마법사 기네비어로, 아프리카인 최초로 아카데미상 후보에 오른 디몬 하운수가 왕을 수호하는 은둔 고수 베티비어 경으로 활약한다. 이들과 더불어 명예로운 죽음을 택한 아서의 아버지 ‘트로이’ 에릭 바나와 반란의 때를 노리는 명사수 ‘왕좌의 게임’ 에이단 길렌이 합류해 드라마에 무게를 더한다. 2017년 ‘미이라’ 애나벨 월리스, ‘쥬라기 월드’ 케이티 멕그라스 등 새 얼굴들도 각각 아서의 밀정과 보티건의 야욕에 의한 피의 희생양으로 나온다.

특히 이들은 실제로 아서 왕 전설 속에 등장하는 인물들로 역사이면서 신화로 불리고 있는 전설과 맞물려 판타지적인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아서 왕은 고대 브리튼을 다스렸다고 전해지는 전설의 왕으로 중세 시대의 유럽에서 예수 그리스도 다음으로 가장 유명한 인물이다.

아서 왕의 검 엑스칼리버나 원탁의 기사 등의 이야기는 중세 유럽의 문학과 예술에서 가장 중요한 주제 중 하나로 다루어져 왔다. 역사이면서 또한 신화로 불리면서 셰익스피어처럼 많은 역사학자들 사이에서도 실존 인물이냐 가상 인물이냐 논쟁이 일어날 정도로 여전히 많은 화제를 모으고 있다. 기사 중의 기사이자 가장 존경 받고 사랑 받는 왕으로서 그의 출생에서 죽음까지의 세기를 넘어 현대에까지도 전 세계 예술에 지대한 영향을 끼쳤다.

이러한 아서 왕의 이야기를 새롭게 그려낸 ‘킹 아서: 제왕의 검’은 영상미로 인정 받은 가이 리치 감독의 9번째 장편 영화이자 첫 번째 판타지 영화다. 이데 대해 감독은 “‘스내치’와 ‘반지의 제왕’이 만난 것”이라고 정의해 감각적인 판타지 영화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사과문 꺼내는 탑 `깊이 반성하고 있어요` [MBN포토..
탑 `입술을 꽉` [MBN포토]
90도 사죄인사 하는 탑 `정말 죄송합니다` [MBN포토..
NCT 127 `강렬한 안무` [MBN포토]
 
탑 `법원 입장하며 입술을 꽉` [MBN포토]
대마초 흡연협의 탑 `첫 공판 출석` [MBN포토]
반성문 읽는 탑 `물의를 일으켜 죄송합니다` [MBN포..
NCT 127 태용 `강렬한 눈빛` [MBN포토]
 
탑 `징역 10월 및 집행유예 2년 구형` [MBN포토]
고개숙인 탑 `깊이 반성하겠습니다` [MBN포토]
대마초 혐의 최승현 `첫 공판, 굳은 표정으로` [MB..
NCT 127 재현 `화려한 레드 팬츠` [MBN포토]
 
탑 `깔끔한 수트입고 첫 공판 출석` [MBN포토]
첫 공판 마친 탑 `무거운 표정` [MBN포토]
NCT 127 윈윈 `이기자!` [MBN포토]
NCT 127 태용 `호우~` [MBN포토]
 
탑 `입술을 꽉` [MBN포토]
90도 사죄인사 하는 탑 `정말 죄송합니다` [MBN포토..
NCT 127 `강렬한 안무` [MBN포토]
NCT 127 유타 `유연한 허리`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