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박해진부터 문지윤까지…웹툰 찢고 나온 ‘치인트’ 배우들

기사입력 2017.05.10 16:44:51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치인트 배우들 싱크로율

[MBN스타 손진아 기자] 영화 ‘치즈인더트랩’(이하 ‘치인트’)에서 원작 웹툰을 찢고 나온 배우들이 완벽한 싱크로율로 기대감을 높였다.

10일 영화 '치인트(감독 김제영, 제작 마운틴 무브먼트 스토리)' 측은 촬영에 한창인 배우들의 모습을 스틸컷으로 공개했다.

사진 속 배우들은 웹툰 캐릭터가 환생한 듯한 비주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조각같은 외모에 학벌까지 다 갖춘 '유정' 역의 박해진은 훈훈한 대학 선배로 돌아왔다. 눈빛부터 분위기까지 확 바꿔 유정의 옷을 그대로 입은 듯한 싱크로율이다.

극중 홍설(오연서)을 집요하게 괴롭히는 분노 유발자 '오영곤' 역을 맡은 오종혁은 장난기 가득한 표정으로 보여준 적 없는 새로운 변신을 예고했다.

홍설의 절친 '장보라'로 합류한 박산다라와 보라를 지키는 든든한 짝사랑 연하남 '권은택'으로 분한 신예 김현진은 풋풋한 연상연하 케미를 보여줬다.

드라마에 이어 영화에서도 진상 선배 '김상철' 역을 맡아 같지만 또다른 모습으로 등장할 문지윤의 모습도 담겨 영화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했다.

'치인트' 관계자는 "촬영 현장에서 배우들이 환상적인 케미로 호흡을 맞추고 있다"며 "영화 '치인트'만의 신선하고 색다른 느낌을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순끼 작가의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한 영화 '치인트'는 완벽한 남자 유정과 평범한 대학 후배 홍설, 어디로 튈지 모르는 매력의 백인호(박기웅)를 중심으로 캠퍼스에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원더풀라디오', '미쓰와이프' 등의 각본과 연출을 맡은 김제영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고 지난달 첫 촬영에 들어갔다.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모모랜드 `원더걸스보다 소 핫~` [MBN포토]
나인뮤지스 경리 `각선미 여신` [MBN포토]
NCT127 `파워풀한 무대` [MBN포토]
하니 `이래서 하니 하니~` [MBN포토]
 
김영철 `모모랜드 사랑해~` [MBN포토]
나인뮤지스 `저희 벌서는거 아니에요` [MBN포토]
NCT127 `개성만점 무대` [MBN포토]
하니 `살아있는 골반댄스` [MBN포토]
 
김영철 `오늘은 나도 아이돌` [MBN포토]
블락비 피오 `예~압` [MBN포토]
EXID `S라인을 뽐내며` [MBN포토]
EXID 정화-하니 `섹시한 핫팬츠 패션` [MBN포토]
 
김영철-모모랜드 `야수와 요정들` [MBN포토]
블락비 바스타즈 `중독성 강한 무대` [MBN포토]
EXID `핫한 무대` [MBN포토]
스누퍼 `활대처럼 휜 허리` [MBN포토]
 
나인뮤지스 경리 `각선미 여신` [MBN포토]
NCT127 `파워풀한 무대` [MBN포토]
하니 `이래서 하니 하니~` [MBN포토]
스누퍼 `힘차게 날아올라`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