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군함도’에 일본인 배우가 없는 이유…캐스팅 비하인드 공개

기사입력 2017.08.04 08:27:14 | 최종수정 2017.08.04 16:51:37


 기사의 0번째 이미지

‘군함도’가 캐스팅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MBN스타 김솔지 기자] 영화 ‘군함도’가 캐스팅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군함도’는 일제 강점기, 일본 군함도(하시마, 군함 모양을 닮아 군함도라 불림)에 강제 징용된 후 목숨을 걸고 탈출을 시도하는 조선인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개봉 첫날 역대 최고의 오프닝 신기록(97만 명), 올해 최단 기간 500만 관객을 돌파하며 흥행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군함도’가 일본인 역에 일본인이 아닌 한국인 배우가 출연하게 된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1945년 일제 강점기 군함도의 역사적 사실을 바탕으로 영화적 상상력을 더해 완성한 ‘군함도’에 일본인 배우가 한 명도 출연하지 않아 눈길을 끈다. 일본이 왜곡하고 있는 군함도의 숨겨진 진실을 바탕으로 한 영화인만큼 일본인 역에 일본인 배우를 캐스팅하는 것이 어려웠던 것.

일본 에이전시를 통해 캐스팅을 시도했지만 결국 일본인 배우의 캐스팅은 이루어지지 않았다. 이는 자국 내 활동을 계속 해야 하는 일본 배우들이 ‘군함도’ 출연에 부담감을 느낀 것으로 보인다. 오랜 캐스팅 작업 끝에 배우 김중희가 일본인 야마다 역에, ‘박열’, ‘동주’에서 인상적인 일본인 연기로 주목 받은 재일교포 3세 배우 김인우가 일본인 광업소 소장 시마자키 다이스케 역에 캐스팅됐다.

이에 류승완 감독은 “일본인 역할 배우를 캐스팅 하는 것이 굉장히 힘들었다. 수개월 동안 노력했지만 일본인 배우는 캐스팅할 수 없었다. 김중희, 김인우 배우가 일본인 역에 캐스팅 됐는데 관객들에게 강력하게 각인되는 배우일 것이다”라며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실제 일본인이라고 생각할 만큼 자연스러운 일본어 구사와 혼신의 열연으로 영화의 몰입감을 높인 김중희와 김인우는 관객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기고 있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서은우 `뽀송뽀송한 무결점 피부` [MK포토]
故 김보애 별세 `큰 별이 지다` [MBN포토]
가현 `드림캐쳐의 막내꽃` [MBN포토]
드림캐쳐 시연 `군살 하나없는 복근` [MBN포토]
 
故 김보애 별세 `안타까운 마음` [MBN포토]
故 김보애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MBN..
드림캐쳐 `도쿄 콘서트 성황` [MBN포토]
드림캐쳐 수아 `춤추는 인형` [MBN포토]
 
故 김보애 별세 `영정 사진 속 환한 미소` [M..
이용승 감독 `블랙코미디 7호실 기대하세요` [MK포..
드림캐쳐 시연 `도쿄 콘서트 출격` [MBN포토]
드림캐쳐 가현 `앙증맞은 대형하트` [MBN포토]
 
故 김보애 별세 `애도의 물결` [MBN포토]
드림캐쳐 가현 `이렇게 귀여워도 반칙` [MBN화보]
드림캐쳐 수아 `S라인 돋보이는 웨이브` [MBN포토]
드림캐쳐 유현 `시선강탈 섹시 댄스` [MBN포토]
 
故 김보애 별세 `큰 별이 지다` [MBN포토]
가현 `드림캐쳐의 막내꽃` [MBN포토]
드림캐쳐 시연 `군살 하나없는 복근` [MBN포토]
지유 `화사한 미소로 손흔들`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남자를 위한 무료 인터넷 방송 팝콘티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