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단독] 몽골에 부는 한류바람...영화 ‘친군’ 대박예감

기사입력 2017.08.10 13:57:16 | 최종수정 2017.08.10 16:16:08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임주완 모델협회 부회장. 사진=MBN스타 DB

[MBN스타 김승진 기자] 몽골 영화판을 뒤흔들고 있는 장유근 감독의 영화 ‘친군’이 개봉 초읽기에 들어갔다. 한국 모델계의 거장 임주완(현 모델협회 부회장)과 모델 겸 배우 박재훈의 합류로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영화 ‘친군’은 국제화 도시 서울에 온 몽골 엘리트 유학생과 노동자가 한국의 마약조직에 얽히면서 벌어지는 내용을 담은 작품으로, 장유근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몽골 영화계를 흔든 40대 늦깎이 장유근 감독은 미술 전공자로서의 감각과 한국에서 20여 년간 패션 광고와 뮤직비디오를 제작하며 익힌 경험을 영화에 고스란히 녹여내고 있다는 평가다. 데뷔작부터 2편의 영화를 잇달아 흥행시키며 몽골에서 큰 인지도를 쌓고 있다.

11월 중순께 몽골에서 개봉 예정인 ‘친군’은 같은 달 한국에서도 단관 개봉 계획에 있다.

특히 ‘친군’에 한국 모델계의 살아있는 전설들이 대거 투입돼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현재 모델협회 부회장으로 재직 중인 임주완은 마약유통의 실체를 파헤치고 검거하는 강력부장검사역을 맡았다.

지난 1985년 패션모델로 데뷔한 임주완은 이후 그는 드라마 ‘숙희’ ‘무인시대’ ‘보디가드’ ‘야인시대’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 훈훈한 외모와 타고난 연기력으로 단숨에 안방극장에 얼굴을 알렸다.

그는 “2년 전부터 기획한 이번 영화는 곧 촬영이 마무리 될 예정”이라며 “그간 대학에서 교수 활동하면서도 늘 배우의 열정을 품고 있었는데, 13년 만에 좋은 작품 만나게 돼 기대된다. 준비된 캐릭터로 최선을 다하겠다”는 각오를 전했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왼쪽 모델 겸 배우 박재훈. 사진=MBN스타 DB


또한 SBS ‘스타부부쇼 자기야’에 출연, 대중들에게 익숙한 얼굴인 모델 겸 배우 박재훈은 마약유통업자 마리오역을 맡아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현재 몽골 영화계의 제작기술 수준은 우리 영화계의 20년 전 모습과 비슷하다는 전언이다. 장유근 감독과 한국 모델계의 거장들이 몽골 영화계를 또 한 번 장악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김승진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서은우 `뽀송뽀송한 무결점 피부` [MK포토]
故 김보애 별세 `큰 별이 지다` [MBN포토]
가현 `드림캐쳐의 막내꽃` [MBN포토]
드림캐쳐 시연 `군살 하나없는 복근` [MBN포토]
 
故 김보애 별세 `안타까운 마음` [MBN포토]
故 김보애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MBN..
드림캐쳐 `도쿄 콘서트 성황` [MBN포토]
드림캐쳐 수아 `춤추는 인형` [MBN포토]
 
故 김보애 별세 `영정 사진 속 환한 미소` [M..
이용승 감독 `블랙코미디 7호실 기대하세요` [MK포..
드림캐쳐 시연 `도쿄 콘서트 출격` [MBN포토]
드림캐쳐 가현 `앙증맞은 대형하트` [MBN포토]
 
故 김보애 별세 `애도의 물결` [MBN포토]
드림캐쳐 가현 `이렇게 귀여워도 반칙` [MBN화보]
드림캐쳐 수아 `S라인 돋보이는 웨이브` [MBN포토]
드림캐쳐 유현 `시선강탈 섹시 댄스` [MBN포토]
 
故 김보애 별세 `큰 별이 지다` [MBN포토]
가현 `드림캐쳐의 막내꽃` [MBN포토]
드림캐쳐 시연 `군살 하나없는 복근` [MBN포토]
지유 `화사한 미소로 손흔들`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남자를 위한 무료 인터넷 방송 팝콘티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