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장동건·김하늘, 제22회 BIFF 개막식 사회자 선정…5년만의 재회(공식)

기사입력 2017.09.12 15:51:26 | 최종수정 2017.09.12 18:19:29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장동건·김하늘이 제22회 BIFF 개막식 사회자로 선정됐다 사진=SM C&C

[MBN스타 김솔지 기자] 배우 장동건과 김하늘이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 사회자로 선정됐다.

장동건과 김하늘은 오는 10월 12일 진행되는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에 동반 출격해 영화제의 화려한 시작을 알릴 예정이다. 두 사람의 개막식 사회는 2012년 SBS 드라마 ‘신사의 품격’ 이후 5년만의 재회로 더욱 화제를 모으고 있다.

1990년 드라마 ‘우리들의 천국’으로 데뷔한 장동건은 데뷔부터 지금까지 활발한 작품 활동과 높은 인기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배우로 손꼽힌다. 그는 영화 ‘친구’(2001), ‘태극기 휘날리며’(2003), ‘굿모닝 프레지던트’(2009), 드라마 ‘마지막 승부’(1994), ‘의가형제’(1997), ‘이브의 모든 것’(2000), ‘신사의 품격’(2012) 등의 작품으로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다양한 캐릭터를 소화해왔다.

‘태극기 휘날리며’로 청룡영화상 남우주연상을 수상하며 천만 관객을 사로잡는 연기력을 인정받은 그는 다양한 해외 합작 영화에도 출연하며 활동 영역을 넓혔다. 최근에는 ‘브이아이피’(2017)의 개봉에 이어 ‘7년의 밤’(2017), ‘창궐’(2018)의 개봉도 앞두고 있다.

김하늘은 영화 ‘바이 준’(1998)으로 데뷔해 출연하는 작품마다 성공을 거두며 관객과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아왔으며, ‘동감’(2000), ‘동갑내기 과외하기’(2003), ‘그녀를 믿지 마세요’(2004), ‘6년째 연애중’(2008), ‘블라인드’(2011), 드라마 ‘피아노’(2001), ‘로망스’(2002), ‘온에어’(2008), ‘신사의 품격’(2012) 등 다양한 작품에서 왕성한 활동을 해왔다.

‘블라인드’(2011)로 대종상영화제와 청룡영화상에서 여우주연상을 수상했으며, 최근에는 드라마 ‘공항 가는 길’(2016), 영화 ‘여교사’(2017)를 통해 더욱 깊어진 연기력을 선보였다. ‘여교사’는 올해 부산국제영화제 ‘한국영화의 오늘-파노라마’ 부문에 초청되기도 했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조이파크 `핑크모 쓰고 푸쳐핸섬!` [MK포토]
수지-이종석, `우리 잘 어울리나요?` [포토]
유선호-사무엘-임영민 `3인 3색 매력발산, 편의점 ..
MXM 임영민 `편의점 앞에서 대형하트` [MBN포토]
 
수지, `청순미 끝판왕` [포토]
수지, `빛나는 디디에 두보 쥬얼리` [포토]
유선호 `편의점 앞에서 하트` [MBN포토]
임영민 `클로즈업 하트` [MBN포토]
 
수지, `싱그러운 미소와 손하트` [포토]
수지, `우아함 그 자체` [포토]
유선호 `편의점에서도 돋보이는 존재감` [MBN화보]
유선호 `커피 한잔의 여유` [MBN포토]
 
수지, `귀걸이도 예쁘죠?` [포토]
수지, `수줍은 미소` [포토]
유선호 `매력적인 미소로~` [MBN포토]
유선호 `언제나 꿀 떨어지는 미소` [MBN포토]
 
수지-이종석, `우리 잘 어울리나요?` [포토]
유선호-사무엘-임영민 `3인 3색 매력발산, 편의점 ..
MXM 임영민 `편의점 앞에서 대형하트` [MBN포토]
임영민-사무엘-유선호 `호흡도 척척!`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남자를 위한 무료 인터넷 방송 팝콘티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