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버닝’ 전종서 “모든 게 처음이라 관심 부담돼…앞으로 더 노력할 것”

기사입력 2018.05.04 12:04:15 | 최종수정 2018.05.04 17:51:42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버닝’ 전종서 사진=MK스포츠

[MBN스타 김솔지 기자] ‘버닝’ 전종서가 자신을 향해 쏟아지는 시선에 대해 솔직한 속내를 밝혔다.

4일 오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영화 ‘버닝’ 칸 영화제 출국 전 공식 기자회견이 진행된 가운데, 배우 유아인, 스티븐 연, 전종서와 이창동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전종서는 ‘버닝’을 통해 데뷔, 칸 진출까지 이뤄내며 영화계에서 큰 주목을 받고 있다. 이에 대해 전종서는 “영화 속 제 모습이 어떻게 관객들에 다가갈지에 대한 부담은 사실 없는 것 같다”고 운을 뗐다.

이어 “단지 제가 조금 긴장되고 불안함을 느끼는 건 소화하고 있는 스케줄이 모두 처음 겪는 거라 그런 관심들이 부담스러운 것 같다”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그러면서 “하지만 저는 제가 어떤 사람인지에 대해 앞으로 당당하게 보여드릴 거다. 더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버닝’은 유통회사 알바생 종수(유아인 분)가 어릴 적 동네 친구 해미(전종서 분)를 만나고, 그녀에게 정체불명의 남자 벤(스티븐 연)을 소개 받으면서 벌어지는 비밀스럽고도 강렬한 이야기다.

‘버닝’은 오는 8일부터 19일까지 열리는 제71회 칸 국제영화제 경쟁부문에 초청됐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역시 월드클래스”…방탄소년단, 빌보드서 쓴 새..
방탄소년단 뷔 ‘옆모습도 완벽’ [MBN포토]
‘빌보드 참석’ 방탄소년단, 전세계 아미에게 인사..
켈리 클락슨도 반한 방탄소년단 [MBN포토]
 
방탄소년단, 빌보드 2번 연속 참석에 ‘여유 가득’..
‘빌보드 참석’ 방탄소년단 RM, 여유만만 [MBN포토..
자꾸만 보고 싶은 방탄소년단 FAKE LOVE’ [MBN포토..
‘빌보드 2년 연속 참석’ 방탄소년단  [MBN포토]
 
방탄소년단 슈가 ‘달콤 미소~’ [MBN포토]
방탄소년단 정국 ‘아미 녹이는 미소’ [MBN포토]
‘FAKE LOVE’ 무대 중인 방탄소년단  [MBN포토]
전세계가 기다린 방탄소년단 컴백 무대 [MBN포토]
 
‘오늘도 미모 열일’ 방탄소년단 진 [MBN포토]
방탄소년단 ‘빌보드 참석했어요~’ [MBN포토]
방탄소년단, 여심 녹이는 인사 [MBN포토]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 울려 퍼진 방탄소년단 ‘FAK..
 
방탄소년단 뷔 ‘옆모습도 완벽’ [MBN포토]
‘빌보드 참석’ 방탄소년단, 전세계 아미에게 인사..
켈리 클락슨도 반한 방탄소년단 [MBN포토]
떼창 부르는 방탄소년단 ‘FAKE LOVE’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