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독전’, 조진웅X류준열 독한 열연 빛난 美친 범죄극(종합)

기사입력 2018.05.15 17:31:41 | 최종수정 2018.05.16 14:57:46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독전’ 조진웅 류준열 박해준 차승원 사진=MK스포츠

[MBN스타 김솔지 기자] 배우 조진웅, 류준열이 영화 ‘독전’에서 독한 열연을 펼쳤다.

15일 오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영화 ‘독전’ 언론시사회가 진행된 가운데, 배우 조진웅, 류준열, 박해준, 차승원과 이해영 감독이 참석했다.

‘독전’은 아시아를 지배하는 유령 마약 조직의 실체를 두고 펼쳐지는 독한 자들의 전쟁을 그린 범죄극이다.

제작 전부터 충무로 최고의 시나리오라 불렸을 만큼 탄탄한 스토리는 물론, 감각적인 미장센과 조진웅, 류준열, 故김주혁, 박해준, 차승원 등 명품 배우들의 조합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날 이해영 감독은 “‘독전’을 보고 기존 제 영화와 다르게 느껴진다면 감사하다. 그렇게 보였으면 했다. 전작까지 세편을 내놓고 새로운 방식으로 새로운 영화를 찍고 싶다는 열망이 컸다. 때마침 ‘독전’을 제안 받았고, ‘영화로 만들고 싶다’ 정도가 아니라 ‘독전’이라는 영화 자체를 꿈꾸게 됐던 것 같다. 그동안 썼던 뇌 근육이 있는데 안 썼던 근육을 새로 쓰고 싶었다. 새로 개발하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운을 뗐다.

이어 이번 영화의 관람 등급에 대해 “등급은 자극적인 설정이 있을 텐데 제가 표현하고픈 만큼 하면서 했고, 편집을 할 때도 등급을 생각하면서 하진 않았다. 하고 싶은 만큼, 담을 수 있는 만큼 담는다는 마음으로 했다”며 “충분히 만족하는 편집본을 만들었다. 자극을 위한 자극적인 설정을 지양하려 했다. 센 설정이 있지만 편안하게 볼 수 있는 정도로 밸런스를 맞추자는 의도가 있었다”고 설명했다.

또 이해영 감독은 “영어 제목이 ‘believer’다. 이는 영화를 대변할 수 있는 키워드라고 생각한다. 이 영화에 등장하는 각 인물들이 나름대로 맹목적으로 매달리는 신념이 있고 그 믿음에 따라 끝까지 가는 이야기가 아닌가 싶다”며 “마지막 순간이 되면 등장했던 모든 캐릭터에 복귀하면서 영화를 되짚어보는 시간이 됐으면 좋겠다는 바람이 있다”고 덧붙였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독전’ 조진웅 류준열 박해준 차승원 사진=MK스포츠



조진웅은 ‘독전’에서 연기한 원호 역에 대해 “선과 악이 모든 사람에게 공존하는 것 같다. 표현하는 영역에 어떤 스킬이 있을까 고민하진 않았고, 인물의 심리를 쫓아가면 어떨까 싶었다. 그것이 가장 근접할 수 있겠다는 생각을 했다”고 말했다. 류준열과 함께 호흡한 소감으로는 “류준열과 작업하며 건강한 에너지를 많이 퍼트려야겠다는 좋은 귀감이 됐다”고 털어놨다.

류준열은 “이 작품을 하면서 항상 배운다는 자세로 임했다. 선배들에게 어떤 좋은 점을 가져갈까 고민했다”며 “저는 배우 생활을 행복하게 하고 있다. 더 많은 작품을 하고 싶은 욕심이 있다. 조진웅 선배는 많은 작품을 하면서 훌륭한 연기를 보여준 선배인데, 이번에 함께 하면서 작품을 임하는 자세에 대해 많이 배운 것 같다”고 털어놨다.

또 류준열은 “전 데뷔한지 얼마 안 된 입장에서 작품수가 얼마 없지만 선배님은 지칠 법도 하고, 재미가 없을 수도 있을 텐데 매 회차 마다 선배의 눈동자를 보면 ‘정말 즐기는 구나’, ‘행복해서 작품을 하고 있구나’ 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덧붙였다.

이날 박해준은 “영화를 촬영하는 내내 어려움은 없었다. 즐겁게 촬영했다. 평소와 다른 모습을 꺼내는 게 즐거웠다. 어떻게 하면 더 비열하고 미쳐보일까 고민했다”고 말했다.

차승원은 “저는 특별출연이다”라고 강조하며 “그렇다고 주인의식이 없는 게 아니라 참여했던 모든 배우들이 저 이상으로 고생했고 많은 공을 들였다”고 말했다. 이어 “제가 참여한 것만으로도 감사하게 여긴다. 캐릭터를 만드는 과정에서 감독님의 도움, 상대 배우의 기운 등 많은 도움을 받았다. 다시 한 번 감사하다고 전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독전’은 오는 5월 22일 개봉한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만비키 가족’ 고레에다 히로카즈, 생애 첫 황금..
전종서·스티븐 연, ‘버닝’으로 인사 드려요~ [M..
‘버닝’ 주역들 ‘칸 첫 공개 떨려요~’ [MBN포토]
‘버닝 유아인 ’다소 긴장한 모습‘ [MBN포토]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 ‘만비키 가족’ 연출 고..
칸 집행위원장 극찬 받은 ‘버닝’ [MBN포토]
이창동 감독 ‘버닝’, 칸국제영화제 입성 [MBN포토..
‘버닝’ 주역들, 기분 좋은 발걸음~ [MBN포토]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한 ‘만비키가족’ [MBN포..
칸 달군 이창동 감독의 ‘버닝’ [MBN포토]
여유만점 ‘버닝’ 팀 [MBN포토]
‘버닝’ 주역들, 위풍당당 포스 [MBN포토]
 
고레에다 히로카즈의 ‘만비키 가족’, 칸영화제 황..
‘버닝’ 스티븐 연, 만감이 교차한 듯한 미소 [MB..
‘버닝’ 전종서 ‘수줍은 하트’ [MBN포토]
‘버닝’ 팀, 칸영화제 참석했어요~ [MBN포토]
 
전종서·스티븐 연, ‘버닝’으로 인사 드려요~ [M..
‘버닝’ 주역들 ‘칸 첫 공개 떨려요~’ [MBN포토]
‘버닝 유아인 ’다소 긴장한 모습‘ [MBN포토]
유아인, ‘버닝’ 최고~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