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황정민·김혜수, 윤제균 감독 신작 ‘귀환’서 만난다…내년 개봉(공식)

기사입력 2018.07.05 16:04:15 | 최종수정 2018.07.05 17:35:23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황정민 김혜수 ‘귀환’ 사진=샘컴퍼니, 호두엔터테인먼트

[MBN스타 김솔지 기자] 믿고 보는 연기파 배우 황정민과 김혜수가 윤제균 감독의 우주 영화 ‘귀환’에서 조우한다.

제작사 JK필름은 “‘귀환’의 남녀 주인공으로 황정민, 김혜수 출연이 확정됐다”고 밝혔다. 두 배우가 주연으로 호흡을 맞추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귀환’은 대한민국 최초의 우주정거장 ‘살터-03’을 배경으로 불의의 사고로 홀로 그곳에 남겨진 우주인과 그를 귀환시키기 위해 사투를 벌이는 사람들의 가슴 뜨거운 이야기를 그린 SF 영화다. 황정민과 김혜수는 우주정거장 ‘쉘터-03’의 전임과 후임 지휘관역을 각각 맡아 생환을 위해 힘겨운 사투를 벌이는 인물로 등장한다.

특히 ‘귀환’은 2014년 1,426만 관객을 동원한 연출작 ‘국제시장’은 물론, 제작자로 ‘히말라야’, ‘공조’, ‘그것만이 내 세상’등의 작품을 잇달아 성공시킨 JK필름 윤제균 감독의 4년만의 복귀작이라는 점에서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윤제균 감독은 “이 작품을 처음 기획하고 시나리오를 개발해 나가는 과정에서 황정민과 김혜수를 주인공으로 삼고 캐릭터를 그려 나갔다”며 “어느 역할이건 소화해내며 항상 따뜻한 인간미를 보여주는 황정민 배우와 강한 카리스마와 함께 이지적이고 사랑스러운 이미지를 갖고 있는 김혜수 배우와 같이 작업할 수 있다는 것이 매우 기쁘다”고 밝혔다.

‘귀환’은 나머지 캐스팅을 마무리 짓고 내년 개봉을 목표로 올 하반기 크랭크인 할 예정이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신성일 빈소 조문하는 김동호 전 위원장 [MBN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원로배우 최불암, 두 눈에 슬픔 가득 [MBN포토]
유지태 ‘가만히 서있어도 화보’ [포토]
김혜수 ‘고품격 섹시’ [포토]
김혜수 ‘과감 의상도 완벽 소화 [포토]
 
故 신성일 빈소, 조문객 맞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촉촉한 눈빛’ [포토]
유지태 ‘여심 녹이는 미소’ [포토]
김혜수 ‘블랙 카리스마’ [포토]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장민익 ‘내 공을 받아라’ [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송승헌 ‘이리 봐도 저리 봐도 멋져~’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