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주지훈 “‘암수살인’서 민낯으로 연기...살인범 모습 표현하고자 했다”

기사입력 2018.09.13 16:41:01 | 최종수정 2018.09.13 17:38:10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암수살인’ 주지훈 사진=MK스포츠 DB

[MBN스타 신미래 기자] 영화 ‘암수살인’ 주지훈이 민낯으로 촬영에 임한 이유를 밝혔다.

13일 서울 강남구 메가박스코엑스에서는 영화 ‘암수살인’(감독 김태균) 언론시사회가 열린 가운데 김태균 감독, 김윤석, 주지훈이 참석했다.

주지훈은 ‘암수살인’에서 살인범으로 변신, 분장을 하지 않을 채 민낯으로 연기를 임했다.

주지훈은 “메이크업을 안했다. 살인범이라고 해도 육탄전이라고 할 것 없지만 외적으로도 표현이 됐으면 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시나리오에는 삭발이 아니고 짧은 머리였다. 제가 감독님께 삭발을 해보면 어떠냐고 말씀드렸더니, 사실 짧은 머리를 원하셨다고 하더라. 저에게 강요가 될까봐 참고 계셨던 거였다. 쿵짝이 맞아서 짧은 머리를 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암수살인’은 감옥에 갇힌 살인범이 숨겨왔던 7건의 추가 살인을 자백하며 시작되는 형사와 살인범의 치열한 심리 대결을 다룬 범죄 스릴러다. 오는 10월 초 개봉.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신성일 빈소 조문하는 김동호 전 위원장 [MBN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원로배우 최불암, 두 눈에 슬픔 가득 [MBN포토]
유지태 ‘가만히 서있어도 화보’ [포토]
김혜수 ‘고품격 섹시’ [포토]
김혜수 ‘과감 의상도 완벽 소화 [포토]
 
故 신성일 빈소, 조문객 맞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촉촉한 눈빛’ [포토]
유지태 ‘여심 녹이는 미소’ [포토]
김혜수 ‘블랙 카리스마’ [포토]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장민익 ‘내 공을 받아라’ [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송승헌 ‘이리 봐도 저리 봐도 멋져~’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