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도경수 “박혜수와 입맞춤씬, 이 아플 정도로 세게 부딪혀”(스윙키즈)

기사입력 2018.12.04 16:59:08 | 최종수정 2018.12.04 17:43:31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스윙키즈’ 도경수 박혜수 사진=NEW

[MBN스타 김솔지 기자] ‘스윙키즈’ 도경수, 박혜수가 극 중 입맞춤에 대한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4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영화 ‘스윙키즈’ 언론시사회가 열렸다. 이날 현장에는 강형철 감독과, 배우 도경수, 박혜수, 오정세가 참석했다.

이날 도경수는 박혜수와의 키스신에 대해 “사실 위험했다. 뒤에서 발로 머리를 밟혀서 원하지 않는데 입맞춤을 하는 거 장면이었다, 처음에는 머리를 세게 밟혀서 이가 아팠다. 그런 에피소드가 있었다”며 부끄러워‘했다.

박혜수 또한 “생각보다 아팠다. 제가 맡은 양판래는 그 상황에서 적당히 불쾌함을 표현해야 했다. 그래서 여러 번 찍은 기억이 난다”고 털어놨다.

‘스윙키즈’는 1951년 거제도 포로수용소, 오직 춤에 대한 열정으로 똘똘 뭉친 오합지졸 댄스단 ‘스윙키즈’의 가슴 뛰는 탄생기를 그린다.

오는 12월 19일 개봉한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이제훈 ‘애교만점 미소에 꽃까지~ 심쿵 비주얼’ ..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신성일 빈소 조문하는 김동호 전 위원장 [MBN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원로배우 최불암, 두 눈에 슬픔 가득 [MBN포토]
유지태 ‘가만히 서있어도 화보’ [포토]
김혜수 ‘고품격 섹시’ [포토]
김혜수 ‘과감 의상도 완벽 소화 [포토]
 
故 신성일 빈소, 조문객 맞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촉촉한 눈빛’ [포토]
유지태 ‘여심 녹이는 미소’ [포토]
김혜수 ‘블랙 카리스마’ [포토]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장민익 ‘내 공을 받아라’ [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