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박항서 영화로 만난다”…KBS미디어, 다큐 제작→14일 베트남서 개봉

기사입력 2018.12.06 13:51:09 | 최종수정 2018.12.06 21:00:59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박항서 영화 사진=KBS미디어

[MBN스타 안윤지 기자] KBS미디어 측이 박항서 감독 영화를 다큐멘터리로 제작한다.

6일 KBS미디어 측은 “베트남 축구의 영웅으로 떠오른 박항서 감독과 2018 아시아 축구연맹 U-23 대회 준우승, 2018 아시안게임 4강을 이뤄낸 베트남 축구국가대표 선수들의 감동어린 이야기를 영화로 만들어 오는 14일 베트남 전국의 극장에서 개봉한다”고 밝혔다.

박항서 감독은 지난해 9월 베트남 남자 축구 국가대표팀에 부임했다. 30명의 국가대표를 직접 뽑은 박 감독은 그들에게 단 하나를 주문했다. “나의 축구 철학은 지지 않는 것이다” 이후 박항서 감독은 그들과 함께 숙식을 하며 선수들의 체력을 키우고 팀워크를 만들어 가기 시작했다.

이후 지난 1월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의 전설이 되기 시작했다. 바로 박 감독이 부임 3개월 만에 23세 이하 대표팀을 AFC U-23 챔피언십 결승에 올려놓은 것. 폭설이 내리는 가운데 열린 우즈베키스탄과의 경기에서 연장전 끝에 아쉽게 1-2로 패하기는 했지만 베트남 전체를 열광의 도가니로 몰아넣었다.

또 한 번의 박항서 매직이 펼쳐진 건 2018년 아시안게임이었다. 베트남 대표팀은 사상 최초로 4강에 진출했고, 준결승전에서 아시아 축구의 최강 한국과 만나게 된다. 박항서 감독은 경기 전 인터뷰에서 “나의 조국은 한국이지만 지금 내가 할 일은 한국을 이기는 것이다”로 베트남 축구에 대한 사랑을 나타내기도 했다.

이 같은 박항서 감독과 베트남 축구대표팀의 ‘전설’을 다큐 형식으로 담은 영화가 바로 ‘박항서, 열정을 전하는 사람’이다. KBS미디어가 제작한 이 형화의 12월 14일 개봉을 앞두고 베트남 축구는 동남아시아의 월드컵이라 불리는 AFF 스즈키컵 4강에 진출하여 우승까지 바라보고 있어 ‘박항서, 열정을 전하는 사람’에 쏟아지는 베트남 현지의 관심은 더욱 커지고 있다. 안윤지 기자 gnpsk1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이제훈 ‘애교만점 미소에 꽃까지~ 심쿵 비주얼’ ..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신성일 빈소 조문하는 김동호 전 위원장 [MBN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원로배우 최불암, 두 눈에 슬픔 가득 [MBN포토]
유지태 ‘가만히 서있어도 화보’ [포토]
김혜수 ‘고품격 섹시’ [포토]
김혜수 ‘과감 의상도 완벽 소화 [포토]
 
故 신성일 빈소, 조문객 맞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촉촉한 눈빛’ [포토]
유지태 ‘여심 녹이는 미소’ [포토]
김혜수 ‘블랙 카리스마’ [포토]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장민익 ‘내 공을 받아라’ [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